금호건설, 900억원대 강릉 아파트 신축 공사 수주

130
금호건설, 900억원대 강릉 아파트 신축 공사 수주
강릉 회산동 공동주택 신축공사 조감도. 사진제공=금호건설

금호건설은 공사비 901조 원 규모의 강릉 회산동 공동주택 신축공사를 수주했다고 19일 밝혔다.

강릉 회산동 공동주택 신축공사는 강원도 강릉 회산동 536번지 일대 1만7461㎡ 부지에 지하 2층~지상 28층, 3개동, 329세대 규모의 아파트 단지를 짓는 내용이다. 르네상스에비뉴가 발주하고 한국투자부동산신탁이 신탁사로 참여한다. 한국주택금융공사의 보증서(보증 비율 90%)를 통해 프로젝트파이낸싱(PF) 대출의 안정성을 확보했다. 나아가 금호건설은 신탁사가 사업비를 직접 조달해 건물을 짓는 ‘차입형 토지신탁사업’을 혼합해 사업이 안정적으로 이뤄질 것으로 보고 있다.

금호건설이 건설할 단지는 강릉시 서부권에 위치한 회산지구에 들어서게 된다. 회산지구에는 이미 1600여세대의 다양한 브랜드 아파트가 입주해 있다. 사업 예정인 단지들도 완공되면 회산지구는 향후 약 4000세대 이상의 대규모 주거 단지가 있는 ‘미니 신도시’로 변모할 예정이다. 금호건설이 공급하는 단지의 세대별 평형은 전용면적 84㎡~166㎡로 구성되며 전용면적별로 다양한 타입이 제공된다. 금호건설은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84㎡ 타입을 전체의 78%로 구성하고 모든 세대를 남향으로 배치했다.

회산지구에 위치한 단지는 편리한 교통망과 생활 인프라로 미래 가치가 높은 것으로 평가된다. 동해고속도로 강릉IC가 단지와 인접해 있어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으로 이동하기 편리하다. 35번 국도를 이용하면 강릉시청, 고속버스터미널, 강릉의료원, 이마트, 홈플러스 등의 생활 인프라를 누릴 수 있다. 단지 앞에는 동해바다로 이어지는 남대천이 흐르고 남대천 생태공원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금호건설은 단지 인근의 자연 환경을 최대한 단지 내에서 느낄 수 있도록 특화된 조경 설계에 심혈을 기울였다. 텃밭 체험 공간인 ‘너울 텃밭’을 비롯해 ‘웨이브 정원’, ‘포시즌 산책로’ 등 자연과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시설들을 단지에 배치할 예정이다.

금호건설 관계자는 “지난해 성공적으로 분양을 완료한 강릉교동 금호어울림 올림픽파크에 이어 또 다시 강릉에 금호건설의 아파트를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며 “금호건설이 보유한 경험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입주자 모두가 만족하는 주거공간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