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보험권에 ‘과열경쟁 자제·해외 부동산 손실위험 점검’ 요구

47
사진아주경제DB
[사진=아주경제DB]

금융당국이 단기납 종신보험 과열경쟁 등에 대한 면밀한 점검을 보험사에 당부했다. 아울러 보험업계의 해외 상업용 부동산 손실위험에 대한 점검도 강조했다.

금융감독원은 20일 이세훈 수석부원장 주재로 ‘보험업권 현안 간담회’를 개최하고, 15개 주요사 경영진과 해당 내용들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금감원은 불건전 영업관행이 반복되지 않도록 단기 실적주의와 판매채널의 불건전 영업을 부추기는 유인구조가 없는지 상품 설계·성과보상 구조를 면밀히 점검하라고 당부했다. 앞서 지난달 보험사들이 단기납 종신보험 환급률을 경쟁적으로 올리면서 불완전판매나 보험사 건전성 악화 등의 우려가 제기, 금감원이 현장 점검에 나선 바 있다.

아울러 금감원은 보험업계 해외 상업용 부동산 등의 손실위험을 비롯한 주요 위험 요인 현황과 손실흡수능력 등을 점검했다. 장기채권이나 부동산투자 등 불확실한 경제 상황의 영향을 더 크게 받는 투자자산이 많은 만큼, 다양한 상황 변화를 염두에 둔 철저한 위험관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밖에 금감원은 소비자에게 리스크를 전가하는 일부 잘못된 영업 관행도 경계하라고 당부했다. 또한 보험사들이 판매 위주의 경쟁에서 벗어나 다양한 보험서비스 개발 경쟁과 해외진출 인수·합병(M&A) 등을 통한 시장개척 노력을 병행해달라고 당부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