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원, 대전서 정비사업 정책방향 현장설명회 개최

83

[아이뉴스24 이수현 기자] 한국부동산원과 국토교통부가 대전시 서구 캠코 캐피탈타워에서 ‘정비사업 정책방향 현장설명회’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대전 서구 캠코 캐피탈타워에서 열린 ‘정비사업 정책방향 현장설명회’에서 관계자가 발언하고 있다. [사진=한국부동산원]

이번 현장설명회는 서울, 인천에 이어 세 번째다. 현장에는 충청․호남권역의 지자체·주민 150여명이 참석했다.

설명회에서 국토부는 △진입 문턱 완화 △사업 속도 빠르게 △사업성 제고 △분쟁 완화 △투명성 강화 △신탁 방식 활성화 등 6가지 추진과제 중심으로 재개발‧재건축 정책 방향을 소개했다.

부동산원은 △입안 요건 검토 △추진위 구성 등 상담 △정비사업 단계별 절차 상담 △추정분담금·재건축 부담금 산정 상담 △공사비 분쟁구역 전문가 파견 지원 △공사비 계약 사전 컨설팅 등을 설명했다.

한국부동산원은 이번 충청‧호남권역 현장설명회에 이어 영남, 서울에서 2차례 더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김남성 한국부동산원 산업지원본부장은 “현장설명회가 정비사업 정책방향에 대한 주민들의 이해도를 높이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현장설명회 이후에도 미래도시 지원센터를 통해 그 기회를 지속적으로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