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투자자, 1월 美 주식옵션 거래량 사상 첫 15만계약 돌파

126

2023092801010020654
NYSE 입회장에서 일하는 트레이더의 모습./제공=연합

국내 투자자들의 미국 주식옵션 거래가 최근 6개월 사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2일 금융투자협회 등에 따르면 지난 1월 국내 투자자의 미국 주식옵션 거래는 15만4145계약으로 집계됐다. 월간 거래량이 사상 처음으로 15만계약을 넘어섰다. 이는 2023년 12월 보다 43% 증가한 수준이다.

지난해 1~8월 국내 투자자의 미국 주식옵션 누적 거래량은 약 10만3000계약에 불과했지만, 9월부터 10월까지 2개월간 누적 거래량은 약 13만2000계약에 달했다.

미국 주식옵션은 2022년 5월 한국투자증권이 국내 증권사 중 처음으로 거래 서비스를 제공하기 시작한 이후 교보증권·이베스트투자증권·유안타증권 등에서도 관련 서비스를 개시했다.

지난해 9월엔 개인 투자자 점유율이 높은 키움증권이 미국 주식 옵션 서비스를 시작한 데 이어, 12월엔 NH투자증권도 서비스를 선보이며 업체간 경쟁이 본격화됐다.

미국 주식옵션은 미국 개별 주식 또는 상장지수펀드(ETF)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파생상품이다. 미국 주식이나 ETF를 상승 또는 하락이 예상되는 가격으로 만기일 내 사거나(콜옵션) 팔(풋옵션) 수 있는 권리를 매매하는 게 미국 주식 옵션 거래다.

국내 투자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미국 주식 옵션의 기초자산은 테슬라로 지난 1월 거래량이 3만2293계약에 이른다. 이어 AMD(2만2016계약), 애플(1만7816계약), 엔비디아(1만4502계약), SPDR S&P500 ETF(9936계약)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