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훈 농식품부 차관 “반려동물 연관산업, 수출 주력산업 육성”

62
한훈 농림축산식품부 차관
한훈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이 5일 충청북도 우리와(주) 펫푸드 생산공장을 방문했다 [사진=농림식품부]
한훈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이 5일 펫푸드 생산공장을 찾아 “현장 요구를 반영해 반려동물 연관산업을 수출 주력산업으로 육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 차관은 이날 충청북도 음성군 소재의 한 펫푸드 생산공장을 찾아 반려동물 연관산업 육성을 위한 정부 정책을 공유했다. 

농식품부는 오는 2027년까지 반려동물 연관 산업의 국내 시장 규모를 15조원까지 확대할 방침이다. 펫푸드 수출액도 2027년까지 5억 달러로 확대할 계획이다.

한 차관을 만난 업계 관계자는 “국내외 펫푸드 시장은 반려동물 양육가구 수가 크게 증가하고 고급화되면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며 “국내 반려동물 연관산업이 수출 주력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서 정부의 많은 관심과 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 차관은 “2016년 1300만 달러 수준이었던 펫푸드 수출액이 2023년에 1억 5000만 달러로 비약적으로 증가한 것은 현장에 있는 기업들의 열정과 노력 덕분”이라며 “반려동물 연관산업을 수출 주력산업으로 육성기 위해 지난해 8월에 대책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올해부터 반려동물 연관산업 기업의 해외 진출을 활성화하도록 수출 유망 국가 시장조사, 맞춤형 판로 개척, 반려동물 연관산업 한국관 개최, 수출 제품 고도화 등 체계적으로 시장개척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