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욱 과기수석 “내년 R&D 예산, AI반도체 중점 증액”

80
박상욱 과기수석 “내년 R&D 예산, AI반도체 중점 증액”
박상욱 대통령실 과학기술수석이 6일 오후 세종특별자치시 정부세종청사과학기술정보통신부 기자실을 방문해 기자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 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박상욱 대통령실 과학기술수석비서관은 6일 정부세종청사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기자들을 만나 내년 연구개발(R&D) 예산에서 인공지능(AI) 반도체 예산을 중점적으로 늘리겠다고 밝혔다.

박 수석은 AI반도체와 관련해 “내년 R&D 예산 증액에서 그 부분을 중점적으로 늘릴 생각”이라며 “기존 사업과 앞으로 할 사업, 불확실성이 커 기업들이 커 건드리지 못하는 미래 R&D를 포함해 큰 그릇을 준비하고 있다”이라고 말했다. 그는 “현실을 맞닥뜨려봐야 알지만, 마음의 캡(상한선)을 두고 작업하지 않고 있다”며 “예산 규모가 엄청나게 커지는 것을 두려워하지 않는다”고 했다. 앞서 그는 R&D 예산을 크게 늘리겠다고 밝힌 바 있다.

박 수석은 “내년부터 대폭 증액 목표를 맞추기 위해 R&D 투자 시스템 개혁과제도 완수해야 하고 새로 담을 큰 그릇을 준비해야 한다”며 “얼마든지 (예산이) 커져도 담을 그릇만 있으면 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연구자 개개인의 호기심에 기반한 연구와 기초과학 기초과학 등이 우리나라 과학기술 생태계 유지를 위한 필수적인 몸통”이라며 “그 몸통의 체질을 혁신하는 중에 전략적인 R&D가 덧붙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