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SMC, 美 정부서 반도체 보조금 50억달러 받을듯

132
사진로이터연합뉴스
[사진=로이터 연합뉴스]

대만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기업인 TSMC가 미국 반도체법 보조금 50억달러(약 6조5800억원) 이상을 받을 전망이다.

9일 블룸버그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TSMC는 미국 애리조나주에 팹(반도체 생산시설) 2개를 짓기 위해 400억달러를 투자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미국 정부와 보조금 협상을 진행해 왔다. 협상 끝에 TSMC는 미국으로부터 거액의 보조금을 받게 될 전망이다.

TSMC뿐만 아니라 미국 인텔·마이크론, 한국 삼성전자 등도 각각 수십억달러를 지원받을 것으로 보인다. 삼성전자 역시 미국 텍사스주에 신규 공장을 건설하기 위해 170억달러를 투자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삼성전자 역시 미국 정부에서 받는 보조금 액수를 늘리기 위해 미국 정부와 추가 투자 계획을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미국 상무부는 반도체 생산 보조금 총 390억달러 가운데 TSMC와 삼성전자 등 첨단 반도체 생산기업을 지원할 용도로 280억달러를 배정한 바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