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물가엔 대대익선” CU, 2.5배 커진 자이언트 핫도그 출시

96
ⓒBGF리테일 ⓒBGF리테일

CU가 최근 초대형 삼각김밥을 선보인데 이어, 이번에는 큼지막한 소시지를 품은 뚱도그 ‘자이언트 핫도그 2종’을 출시했다.

신상품 자이언트 핫도그(3800원)는 총 200g에 달하는 거대한 사이즈로, 약 80g 정도의 일반 핫도그에 비해서 2.5배, 기존 판매하던 빅 사이즈 핫도그(130g)보다도 1.5배나 큰 자이언트 급 용량을 자랑한다.

시중 핫도그 중량과 맞먹는 130g의 대형 소시지가 들어 있는 것도 특징이다. 국산 돈육 함량을 89% 이상 높인 소시지만 사용해 한입 베어먹으면 풍성한 육향과 고소한 육즙을 입안 가득 느낄 수 있다. 오리지널 맛과 소시지 사이에 치즈가 쏙쏙 박힌 치즈 맛 두 가지로 즐길 수 있다.

CU는 고물가 시대에 크기와 용량을 대폭 키운 가성비 상품을 지속적으로 내놓으며 고객들의 알뜰 쇼핑을 돕고 있다.

CU가 지난 2014년 첫 선을 보인 자이언트 시리즈는 상품명 그대로 초대형 크기와 합리적인 가격을 앞세워 CU의 대표 차별화 상품 시리즈로 자리잡았다.

떡볶이, 닭강정 등 자이언트 시리즈는 출시 상품마다 큰 인기를 얻으며 올 2월 기준으로 누적 판매량 8000만개를 돌파했다.

최근에는 간편식 전 품목을 대상으로 상품 경쟁력을 극대화한 압도적 간편식 시리즈를 내놓았다.

큼지막한 크기의 메인 토핑이 들어간 압도적 도시락, 기존 자사 유사 상품 대비 15% 증량해 순살 치킨 한 마리 분량에 버금가는 압도적 닭강정 등 크기, 중량, 품질을 한층 끌어올렸다.

삼각김밥 4개를 하나의 큰 삼각형 용기에 담은 ‘슈퍼 라지킹’ 삼각김밥은 출시 하루 만에 5000여개, 출시 3일차에 누적 2만개가 팔리며 출시 초기 판매 호조를 보이고 있다.

김배근 BGF리테일 HMR팀장은 “계속되는 고물가에 유통 및 식품 업계에 대대익선, 거거익선 트렌드가 불면서 CU도 관련 수요에 맞춘 가심비 상품들을 적극 개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편의점이 소비자의 합리적인 소비를 돕는 쇼핑 채널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