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도, 유초등 디지털 학습교구 ‘플레도 AI’ 베트남 수출

86

베트남 ‘제네시스 아시아’와 2만대 수출 본계약 체결

지난해 서울투자청 주관 2023 ‘CORE 100’ 기업에 선정

‘플레도 Ai’ 베트남 수출 버전.ⓒ프레도 ‘플레도 Ai’ 베트남 수출 버전.ⓒ프레도

에듀테크 기업 프레도는 국내 디지털 학습교구업계 최초로 베트남에 유초등 학습 프로그램 및 교구인 ‘플레도 AI’를 수출한다.

프레도는 유통 및 IT회사를 보유한 베트남 기업 ‘제네시스 아시아’와 ‘플레도 AI’ 2만대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프레도는 ‘플레도 AI’의 베트남 현지 상품화 작업과 플랫폼 구축 등 일련의 작업을 진행한 후 올 4월 초 1차 선적을 시작으로, 향후 5년간 제네시스 아시아와 플레도 AI를 베트남 유아 교육기관과 초등학교 및 가정 등에 공급할 계획이다.

베트남은 교육열이 높고 어린이 인구가 많은 것이 특징으로 도서 인쇄물이 아닌 유초등 디지털 학습 교구를 수출하는 것은 프레도가 처음이다.

프레도는 파트너사와 함께 교사와 유아 및 초등생 대상으로 플레도 AI 활용 교육 및 디지털 교육을 진행 할 방침이다.

‘플레도 AI’는 3~13세 유아 및 초등생이 다양한 과목을 배울 수 있는 디지털 학습 교구로 두뇌 발달에 필수적인 손으로 만지는 학습 방식과 디지털 플랫폼을 융합한 제품으로 1만 여개 이상의 학습 콘텐츠가 탑재됐다.


한글·영어·수학 등 기본 학습부터 독서·음악·미술·코딩·챗GPT·경제·바둑·체스 등 폭넓은 학습 범위를 제공한다.

또한 아이들이 직접 자신의 그림책을 만들어 출간할 수 있는 그림책 만들기와 스스로 노래를 만들 수 있는 기능은 유아 및 초등 교육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인 자신감과 자부심을 키워준다.

베트남에 수출되는 제품은 국내와 동일하게 다양한 컨텐츠와 업데이트 서비스 등을 받을 수 있다.

프레도는 앞으로 베트남 어린이 대상 오프라인 동요대회, 출판기념회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플레도 AI에 탑재돼 있는 한글학습 컨텐츠를 활용해 한글 말하기 대회 등을 진행해 한글의 세계화에도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김관석 프레도 대표는 “전세계 유일한 기술인 학습 정보를 자유자재로 생성, 변경할 수 있는 플레도 AI의 기술을 통해 베트남어로 전환 할 수 있었다. 또한 베트남 특허까지 등록 받아 수출 계약 성사에 경쟁력이 있었다. 교육열이 높고 디지털에 대한 적응력이 빠른 베트남에 K-에듀를 적극적으로 알리고 베트남 유초등 디지털 교육시장을 선점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프레도는 해외 진출 준비도와 기술성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서울시 해외투자유치 전담기관 서울투자청 주관- 해외에서 투자 유치를 받을 수 있는 2023년도 1차 ‘CORE100’ 기업에 선정됐다.

프레도는 베트남을 시작으로 동남아, 일본, 영어권 국가 등을 우선 진출 대상국으로 선정하고 글로벌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며, 이를 위해 영어 및 일본어, 스페인어로 연내 언어 변환을 완료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