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재고자산 51조6259억…전년比 1.1% 감소

110

삼성 경영권 불법 승계 의혹, 오늘 1심 선고<YONHAP NO-4572>“></td>
</tr>
<tr>
<td class=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사옥의 모습./연합뉴스

삼성전자 지난해 말 기준 재고자산이 전년 보다 1.1% 소폭 감소했다.

12일 삼성전자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삼성전자의 재고자산 총계는 51조6259억원으로 2022년 말(52조1878억원)보다 약 5600억원(1.1%) 감소했다.

전체 자산 중 재고자산 비율은 작년 말 기준 11.3%로 전년(11.6%)보다 0.3%포인트 감소했다.

반도체 사업을 담당하는 디바이스솔루션(DS) 부문 재고는 전년 대비 6.7% 증가한 30조9988억원이다.

반면 가전과 모바일 사업을 담당하는 디바이스경험(DX) 부문 재고자산은 전년 말보다 6.8% 감소한 18조8204억원이다.

디스플레이 부문(SDC) 재고는 46.8% 줄어든 1조1523억원으로 감소 폭이 컸다.

전장(차량용 전기·전자장비) 부문인 하만도 12% 줄어든 1조8498억원을 기록했다.

재고자산 회전율은 2022년 말 4.1회에서 작년 말 3.5회로 낮아졌다.

DX 부문 가동률은 TV, 모니터 등 영상기기가 전년과 비슷한 74.9%, 스마트폰 등 모바일 기기는 전년(69%)보다 낮은 66.7%로 나타났다.

지난해 삼성전자의 5대 매출처는 애플, 베스트바이, 도이치텔레콤, 퀄컴, 버라이즌이었으며 이들의 매출 비중은 전체의 약 15%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