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권전략] 2분기 한미 금리인하 전망…약세폭은 크지 않을 듯

46

13일 전문가들은 채권시장이 약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다만, 미국 물가 지표는 소폭 반등했지만 반등폭이 크지 않은 점을 고려했을 때 2분기 미국 및 한국 금리인하 전망을 유지하며 약세폭이 크지는 않을 것으로 전망했다.

이날 교보증권에 따르면 전일 미국 채권시장은 약세였다. 미 2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예상치를 소폭 상회하고 미국채 10년물 발행 수요가 부진하면서 금리는 상승 마감했다. 미 2월 CPI는 헤드라인 3.2%, 코어 3.8%를 기록했다. 주거비와 유가 상승으로 물가가 상승한 것으로 해석된다. 미국채 10년물 390억 달러 발행은 4.166%에 응찰률 2.51배를 기록했다.

전일 국내 채권시장은 강보합세였다. 미국 경제지표 발표 경계감이 대체로 유지됐지만, 국고채 발행과 BOJ 총재 발언을 소화하면서 금리는 소폭 하락했다. 국고채 2년물은 3.360%에 응찰률 365%를 기록했다. 우에다 BOJ 총재는 일본 경제가 완만하게 회복하고 있지만 일부 지표가 부진하다고 언급했고, 장 마감 후 금통위 의사록에서는 일부 위원이 통화정책 완화 시점을 적절히 해야 한다는 의견이 확인됐다.

전일 크레딧 채권시장은 약세였다. 개별기업 이슈로는 주택금융공사가 5억 유로 커버본드를 발행한 소식이 전해졌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