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원도 하고, 우대금리도 받으세요” 신한은행, 프로야구 적금 출시

35
ⓒ신한은행 ⓒ신한은행

신한은행은 2024 SOL뱅크 KBO 리그 개막을 맞아 야구 응원의 재미와 우대금리 혜택을 결합시킨 ‘2024 신한 프로야구 적금’을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2024 신한 프로야구 적금은 신한은행 KBO 리그 타이틀 스폰서십의 대표 상품으로, 10개 구단 중 응원 구단을 선택해 월 최대 50만원까지 자유롭게 저축하는 12개월 만기 적금 상품이다. 기본금리 연 2.5%에 우대금리는 최고 연 1.7%포인트(p)로 최고 연 4.2% 금리를 제공한다.

우대금리는 ▲응원구단 성적에 따라 최고 연 1%p(한국시리즈 우승시 1.0%p, 포스트시즌 진출시 0.8%p, 포스트시즌 미진출시 0.5%p) ▲쏠야구 콘텐츠 6개월 이상 이용시 연 0.5%p ▲적금 가입기간 중 입출금계좌에 6개월 이상 50만원 이상 소득 입금시 연 0.2%p다.

신한은행은 신한 프로야구 적금 출시 기념으로 4월 30일까지 적금 가입 고객대상 추첨을 통해 마이신한포인트, 편의점 상품권, 테이블석 티켓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올해도 신한은행과 KBO 리그를 사랑해주시는 야구팬들께 즐거움을 드릴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라며 “KBO와의 동행을 7년간 이어가고 있는 만큼 야구 발전과 흥행을 위해 함께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 SOL뱅크 내 야구전용 플랫폼 쏠야구에서는 정규리그 기간 중 응원 구단 승리마다 최대 1천 마이신한포인트를 제공하는 ‘Winning 캘린더’, ‘2024 신한 프로야구 적금’ 월 최대 한도인 50만원을 입금하거나 응원 구단 승리 다음날 5000원 이상 추가 납입시 최대 1천 마이신한포인트를 제공하는 세이브 포인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