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생산자물가, 3개월 연속 상승’

25
사과와 감귤, 배추 등 농산물 물가가 크게 뛰면서 생산자 물가가 3개월 연속 상승했다. 22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2월 생산자물가지수는 1월(121.83)보다 0.3% 상승한 122.21(2015년 수준 100)로 집계됐다. 전월 대비 작년 12월(0.1%)과 올해 1월(0.5%)에 이어 3개월쨰 오름세다. 전월 대비 등락률을 품목별로 보면 농산물(2.6%), 수산물(2.1%), 석탄·석유제품(3.3%), 서비스업 중 금융·보험(0.6%) 등이 생산자물가를 끌어올렸다.이날 서울 시내 대형마트에 사과가 진열되어 있다. 조현호 기자 hyunho@
사과와 감귤, 배추 등 농산물 물가가 크게 뛰면서 생산자 물가가 3개월 연속 상승했다. 22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2월 생산자물가지수는 1월(121.83)보다 0.3% 상승한 122.21(2015년 수준 100)로 집계됐다. 전월 대비 작년 12월(0.1%)과 올해 1월(0.5%)에 이어 3개월쨰 오름세다. 전월 대비 등락률을 품목별로 보면 농산물(2.6%), 수산물(2.1%), 석탄·석유제품(3.3%), 서비스업 중 금융·보험(0.6%) 등이 생산자물가를 끌어올렸다.이날 서울 시내 대형마트에 배추가 진열되어 있다. 조현호 기자 hyunho@
사과와 감귤, 배추 등 농산물 물가가 크게 뛰면서 생산자 물가가 3개월 연속 상승했다. 22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2월 생산자물가지수는 1월(121.83)보다 0.3% 상승한 122.21(2015년 수준 100)로 집계됐다. 전월 대비 작년 12월(0.1%)과 올해 1월(0.5%)에 이어 3개월쨰 오름세다. 전월 대비 등락률을 품목별로 보면 농산물(2.6%), 수산물(2.1%), 석탄·석유제품(3.3%), 서비스업 중 금융·보험(0.6%) 등이 생산자물가를 끌어올렸다.이날 서울 시내 대형마트에 사과가 진열되어 있다. 조현호 기자 hyunho@
사과와 감귤, 배추 등 농산물 물가가 크게 뛰면서 생산자 물가가 3개월 연속 상승했다. 22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2월 생산자물가지수는 1월(121.83)보다 0.3% 상승한 122.21(2015년 수준 100)로 집계됐다. 전월 대비 작년 12월(0.1%)과 올해 1월(0.5%)에 이어 3개월쨰 오름세다. 전월 대비 등락률을 품목별로 보면 농산물(2.6%), 수산물(2.1%), 석탄·석유제품(3.3%), 서비스업 중 금융·보험(0.6%) 등이 생산자물가를 끌어올렸다.이날 서울 시내 대형마트에 사과가 진열되어 있다. 조현호 기자 hyunho@
사과와 감귤, 배추 등 농산물 물가가 크게 뛰면서 생산자 물가가 3개월 연속 상승했다. 22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2월 생산자물가지수는 1월(121.83)보다 0.3% 상승한 122.21(2015년 수준 100)로 집계됐다. 전월 대비 작년 12월(0.1%)과 올해 1월(0.5%)에 이어 3개월쨰 오름세다. 전월 대비 등락률을 품목별로 보면 농산물(2.6%), 수산물(2.1%), 석탄·석유제품(3.3%), 서비스업 중 금융·보험(0.6%) 등이 생산자물가를 끌어올렸다.이날 서울 시내 대형마트에 배추가 진열되어 있다. 조현호 기자 hyunho@

사과와 감귤, 배추 등 농산물 물가가 크게 뛰면서 생산자 물가가 3개월 연속 상승했다. 22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2월 생산자물가지수는 1월(121.83)보다 0.3% 상승한 122.21(2015년 수준 100)로 집계됐다. 전월 대비 작년 12월(0.1%)과 올해 1월(0.5%)에 이어 3개월쨰 오름세다. 전월 대비 등락률을 품목별로 보면 농산물(2.6%), 수산물(2.1%), 석탄·석유제품(3.3%), 서비스업 중 금융·보험(0.6%) 등이 생산자물가를 끌어올렸다.이날 서울 시내 대형마트에 사과가 진열되어 있다. 조현호 기자 hyunho@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