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현 위원장, K-금융 수출 ‘앞장’…24일 ‘폴란드’ 출장길 올라

26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3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2024년 범금융 신년인사회에서 신년사를 하고 있다 20240103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지난 1월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2024년 범금융 신년인사회’에서 신년사를 한 모습 [사진=유대길 기자]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K-금융 수출을 위해 폴란드 출장길에 올랐다.
 
금융위원회는 24일부터 오는 27일까지 김주현 위원장이 폴란드를 방문한다고 밝혔다. 금융위원장으로서 폴란드 방문은 최초다.
 
먼저 오는 25일 폴란드 금융감독청장과 만난다. 이 자리에서 김 위원장은 방산, 원전, 인프라 등 향후 확대할 대규모 협력 프로젝트에 대해 한국 정부 및 금융권이 지원 의지가 있음을 밝힐 예정이다.
 
또 이를 위해 국내 은행의 현지 진출이 중요한 만큼 국내 은행의 인허가 신청에 대해 폴란드 금융당국의 적극적 협조를 요청한다는 계획이다.
 
다음 날에는 정책금융기관 및 시중은행과 함께 방산·배터리·자동차 부품 등 폴란드 진출 국내 기업들을 직접 만나 금융 애로를 청취한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를 비롯해 LG에너지솔루션 등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후 김 위원장은 양국 금융권이 공동 주최하는 행사에 참석해 민간금융권 간 협력 관계 구축을 지원한다. 은행연합회는 폴란드 은행협회와 상호 우호 관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한국의 디지털뱅킹 현황 등을 발표하는 공동 세미나를 연다.
 
아울러 폴란드 일정을 마치면 오스트리아로 이동한다. 유엔산업개발기구(UNIDO)와 오는 27일 국내 금융사 및 핀테크 기업의 개도국 진출 등을 지원하기 위한 MOU를 체결할 예정이다. UNIDO는 개도국과의 협력을 전문적으로 담당해 온 다자 국제기구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