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쉴더스, HDC현대산업개발과 아파트 통합 보안 시스템 구축

47

주거지 확산 온ㆍ오프라인 보안 위협에 대응
ADT캡스 무인경비, 자율주행 AI 순찰로봇 도입 예정

사진=SK 쉴더스SK쉴더스가 HDC현대산업개발과 아이파크 단지 내 통합 보안 시스템 구축을 위한 협력에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SK쉴더스가 HDC현대산업개발과 아이파크 단지 내 통합 보안 시스템 구축을 위한 협력에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력은 주거침입 범죄와 스마트홈 해킹 등 주거지로 확산하는 온ㆍ오프라인 보안 위협에 대응해, 안전한 생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개별 세대와 단지 전체를 아우르는 맞춤형 보안 서비스의 개발과 이를 입주민용 스마트홈 서비스에 연동하는 보안 체계 구축을 목표로 한다.

이를 위해 양사는 아이파크 아파트의 시공 단계부터 정보보안, 물리보안, 개인 홈 보안을 아우르는 선제적 통합 보안 시스템을 도입할 예정이다.

먼저, SK쉴더스는 아이파크 단지의 스마트홈 시스템에 정보보안 구독 서비스 ‘사이버가드’를 적용한다. 사이버가드는 클라우드 기반의 네트워크접근통제(NAC)를 포함한 다양한 보안 기능을 제공하여, 월패드 해킹 등 아파트를 겨냥한 사이버 공격을 사전에 차단할 수 있다.

ADT캡스의 무인경비 서비스로 치안 역량 강화에도 나선다. 단지 곳곳에 설치된 SOS 비상벨과 화재 감지기가 긴급 상황을 알리면, ADT캡스 대원이 직접 출동하거나 119 화재 신고를 신속히 지원하여 입주민의 안전을 지킨다. 또한 AI CCTV가 탑재된 자율주행 순찰로봇을 도입하여 단지 내 보안 사각지대를 24시간 관제해 나갈 예정이다.

이 밖에도 아이파크 입주민 전용 홈페이지로 홈 보안 솔루션 ‘캡스홈’을 포함한 각종 보안 상품을 특별 할인가로 제공한다. 특히 캡스홈을 설치한 가구는 AI CCTV를 통해 현관문 앞 상황을 실시간 확인하거나, 가족 이외의 낯선 배회자가 탐지될 경우 알림 메시지를 즉시 받을 수 있다.

양사는 현행법상 아파트 관리 주체가 시공사에서 입주민 대표 위원회로 전환되는 시점에, 시공 단계부터 구축한 통합 보안 시스템의 대부분을 무상 증여할 예정이다. 또한 아이파크 분양 시 캡스홈 서비스를 기본 옵션으로 탑재하는 등 사업 협력 범위를 지속 확대하여 안전한 주거보안의 표준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SK쉴더스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은 국내 대표 주거형태인 아파트 단지의 특성에 맞춰 시공 단계부터 온∙오프라인 통합 보안 체계를 선도적으로 구축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향후 아파트뿐만 아니라 다양한 주거형태에 맞춘 혁신적인 서비스 개발로 고객과 사회의 안전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