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긴급 물가안정 프로젝트’…신선식품 최대 50% 할인

25

12Brix 블랙라벨 오렌지 특대 5개·특 7개 각 5990원

모델들이 28일 서울 등촌동 ‘홈플러스 메가푸드마켓’ 강서점에서 ‘긴급 물가안정 프로젝트’와 ‘앵콜! 홈플런’ 주요 할인 상품을 소개하고 있다.ⓒ홈플러스 모델들이 28일 서울 등촌동 ‘홈플러스 메가푸드마켓’ 강서점에서 ‘긴급 물가안정 프로젝트’와 ‘앵콜! 홈플런’ 주요 할인 상품을 소개하고 있다.ⓒ홈플러스

홈플러스는 3월28일부터 4월3일까지 밥상 물가에 영향을 끼치는 주요 신선식품을 파격적인 가격으로 제공하는 ‘긴급 물가안정 프로젝트’와 ‘앵콜! 홈플런’을 진행한다.

먼저, ‘긴급 물가안정 프로젝트’를 통해 각종 과일, 채소, 육류, 생선 등 신선식품들을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마련했다.

‘12Brix 유명산지 부사사과(4~7입)’와 ‘단단 파프리카’는 마트에서 30% 할인가에 판매하며, ‘지리산 설향딸기’와 ‘새벽딸기’(500g)는 각 4990원, ‘12Brix 성주참외’(3~5입)는 9990원, 제주 은갈치(대)는 2900원, 동태(특)는 마리당 1700원, 행복대란(30구)는 3월28일부터 31일까지 4990원에 판매한다.

마이홈플러스 멤버십 회원 대상 할인 혜택도 풍성하다.

‘농협안심한우 전품목’을 최대 50% 할인한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으며, 30일부터 31일까지는 마트에서 캐나다산 ‘보리먹고 자란 돼지(이하 보먹돼)’ 목심을 50%, 삼겹살은 40% 할인가에 제공한다.

28일부터 29일까지는 ‘국내산 애호박’을 마트에서 1470원에, 29일부터 30일까지는 ‘새벽수확 양상추’를 1990원에 판매한다.

오픈런을 이끌었던 홈플런 주요 인기 상품들은 1+1, 최대 50% 할인 등 강력한 조건으로 다시 찾아왔다.

▲컵라면은 20종 중 5개 구매 시 4490원 ▲봉지라면 멀티팩 10종 중 3개 구매 시 9900원 ▲비스킷/파이/음료 30여종 중 3개 구매 시 9900원에 판매한다.

또한 ▲피자 11종(9990원, 동일 브랜드) ▲국산 두부 10여종(2090원~, 동일 가격) ▲만두 14종(5990원~, 이하 동일 가격·브랜드) ▲핫도그 6종(6990원~) ▲파스타 소스 30여종(2990원~, 28~31일) ▲코인육수 10여종(7990원, 28~31일) 등을 1+1으로 만나볼 수 있다.

대표 수입과일인 오렌지를 합리적으로 즐길 수 있는 ‘오렌지 유니버스’도 동시 진행한다.

‘12Brix 블랙라벨 오렌지’는 특대 5개, 특 7개를 각 5990원, 1봉(1.8kg)을 7990원에 구매할 수 있으며 ‘카라카라 오렌지’(1.8kg, 미국산)는 7990원, ‘캘리포니아 밀감’(12입, 미국산)은 8990원, ‘맛난이 오렌지’(2.7kg)는 8990원에 판매한다. 수입포도는 전품목 4000원 할인한다.


이외에도 신제품 ‘오뚜기 파채라면(120g*4개입)’을 28일부터 다음달 17일까지 2000원 할인가에 홈플러스 단독으로 선보인다. 떠오르는 식재료인 대파와 마늘을 활용해 얼큰하고 개운한 맛이 특징이며, 파채블럭 내 대파 함량을 82.7%(생물기준)로 높여 진한 대파향과 시원한 국물 맛이 일품이다.

더불어 홈플러스 카카오톡 채널 친구를 맺은 고객 대상으로 행사 카드 결제 시 대형마트 최대 15000원, 익스프레스 최대 8000원 할인 쿠폰팩을 선착순 발급한다.

김상진 홈플러스 트레이드마케팅총괄은 “최근 식재료에 대한 물가 부담이 가중되고 있는 가운데, 밥상에 주로 오르내리는 상품에 할인 혜택을 집중해 고객들이 할인 혜택을 더욱 체감할 수 있도록 했다”며 “더불어 지난 홈플런 당시 인기를 끌었던 상품들에 대해서도 파격적인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고객들이 보다 합리적인 장보기가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