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 농협중앙회장, 농축산물 물가안정 현장 행보

23

농협하나로마트, 내달 12일까지 할인 행사

농협중앙회는 강호동 회장이 지난 27일 동서울농협 하나로마트를 방문해 새로운 대한민국 농협 출범을 맞아 진행 중인 특별할인행사 추진 현황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강호동 농협중앙회장이 27일 동서울농협 하나로마트 신내점에서 농축산물 특별할인행사 추진 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 농협중앙회 강호동 농협중앙회장이 27일 동서울농협 하나로마트 신내점에서 농축산물 특별할인행사 추진 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 농협중앙회

농협은 내달 12일까지 전국 2272개 농협하나로마트에서 농축산물 가격안정을 위해 마련한 ‘새로운 대한민국 농협 새봄맞이 초특가전!’ 할인행사를 진행한다.

농협은 이번 행사에서 천혜향, 대저 토마토, 한우 불고기(앞다리, 설도, 우둔), 돈육 목심, 오징어채 등 주요 농축수산물을 농협 자체할인, 정부할인에 신용카드 할인 등을 적용해 최대 45% 할인 판매한다. 또한 딸기, 감자, 달래, 한우 안심 등은 NH농협카드와 연계해 최대 33% 할인 판매한다.

이 외에 김치, 라면, 밀가루, 햇반 등 가공식품과 부탄가스, 세탁세제, 위생용품 등 생활용품도 최대 70% 할인 판매한다.

강 회장은 “물가 불확실성에 대응하여 농축산물 가격·수급동향을 상시 점검하는 등 현장에 기초한 물가안정 노력을 한층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농업인에게 제값주고, 소비자에게 양질의 상품을 공급하며 농산물 가격안정에 기여하는 농협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전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