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에서 수출산업으로…’K-방산’, 新 종합전략 나온다

23
방위산업
[사진=게티이미지]

글로벌 방산 시장에서 ‘K-방산’이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정부가 ‘세계 4대 방산 강국’ 진입을 위한 종합 전략을 마련한다.

1일 방산업계에 따르면 산업통상자원부는 최근 국가종합전자조달시스템인 나라장터에 ‘수요국 맞춤형 방산 수출 전략 연구’ 용역 공고를 냈다.

공고 주체는 지난 2월 산업부가 방산 지원 강화를 위해 신설한 첨단민군협력지원과다. 산업부는 이 용역을 토대로 올 상반기 내 ‘방산 수출 및 혁신 성장 생태계 조성을 위한 대책’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K-방산은 지난 2022년 폴란드에서 역대 최대 규모인 173억달러의 수출을 달성한 데 이어 지난해 140억달러를 수주하며 2년 연속 100억달러 돌파 기록을 세웠다.

지난해 수출 실적은 전년에 미치지는 못했지만, 수출 대상국이 전년과 비교해 4개국에서 12개국으로 늘었고, 수출 무기체계도 6개에서 12개로 다변화되는 등 질적 성장을 이루며 한단계 도약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산업부는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방산 수요국의 산업·경제 수준을 고려한 맞춤형 수출 전략을 짠 뒤 한국의 수출과 연계할 수 있는 종합 지원책을 마련할 전망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