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과원, 반도체 중소기업 성장 지원 위해 한국폴리텍대학과 맞손

18

공동연구개발, 장비 공동 활용, 정책사업 참여 등 협력 예정

경과원반도체 중소기업 성장 지원 업무협약 모습.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한국폴리텍대학 반도체융합캠퍼스 산학협력처가 3일 반도체 분야 중소기업의 현장기술 애로 해소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도내 반도체 벨트에 있는 수원·화성·평택·안성·오산 등 중소기업이 산학 협력 부족으로 인해 연구인력 확보와 기술 개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협약 내용은 △벤처·이노비즈·혁신형 기업에 대한 공동업무 수행 △산학 공동연구 개발 및 기술지도 △장비공용활동 및 시험분석 지원 △중앙 및 지방정부 정책사업 참여 △기타 중소기업 육성 지원사업 등이다.

경과원은 이번 협약을 통해 남부권역 내 반도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현장클리닉 지원사업에 한국폴리텍대학의 전문 인력을 활용해 기업 경영 및 기술적 애로사항을 해결할 계획이다.

한국폴리텍대학은 경과원 시설을 활용해 연구를 수행하고, 중소기업 임직원 및 교수·학생들에게 실질적인 교육을 제공해 도내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방침이다.

이정원 한국폴리텍대학 반도체융합캠퍼스 처장은 “중소기업이 성장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기 위해 중소기업과의 적극적인 협력과 지원을 계획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새로운 성공 스토리를 많이 창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광용 경과원 균형기회본부장은 “많은 중소기업이 자체 연구개발 및 전문 연구 인력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산학 협력을 강화하고 지역 수요에 맞는 인력·기술·장비를 종합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