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달러 환율, 달러당 152엔 돌파···34년 만에 최고치

48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엔·달러 환율이 달러당 152엔을 돌파했다.

교도통신과 니혼게이자이신문(닛케이) 등 일본 언론은 뉴욕 외환시장에서 엔·달러 환율이 한때 달러당 152엔을 돌파해 1990년 6월 이후 약 34년 만에 최고를 기록했다고 10일 보도했다.

이날 엔·달러 환율은 달러당 151.8엔 안팎에서 등락을 거듭했으나, 오후 9시 30분께 미국 3월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시장 예상치를 상회하는 3.5%로 집계됐다는 발표가 나온 직후 급등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