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CB, 기준금리 4.5% 동결…5차례 연속

30
연합뉴스유럽중앙은행 전경.

유럽중앙은행(ECB)이 11일(현지시간) 기준금리 등 주요 정책금리를 동결했다. 지난해 10월 이후 5차례 연속 동결이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ECB는 이날 통화정책이사회에서 기준금리는 연 4.50%, 수신금리와 한계대출금리는 각각 연 4.00%, 연 4.75%로 동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한국(기준금리 3.50%)과 유로존(유로화 사용 20개국) 사이 금리 격차도 1.00% 포인트로 유지됐다.

앞서 ECB는 2022년 7월부터 지난해 9월까지 10차례 연속 금리를 올린 바 있다. 하지만 지난해 10월부터 이날까지 5차례 회의에서 모두 금리를 변경하지 않았다.

ECB는 통화정책방향 자료를 통해 “ECB의 주요 금리가 현재 진행 중인 디스인플레이션(물가상승 둔화)에 상당히 기여한다고 판단된다”라며 “데이터에 의존하며 회의별로 접근하는 방식을 계속 따를 것이다. 특정한 금리 경로를 미리 정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