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M, 1분기 美 소형SUV 점유율 1위… 한국서 수출한 모델 덕분

63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18.6%, 트레일블레이저 11.5% 기록

사진제공=GM글로벌 시장 수출을 위해 선적 중인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제너럴모터스(GM)가 올해 1분기 미국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시장에서 점유율 39.5%로 1위를 차지했다고 14일 밝혔다.

미국 시장조사기관 제이디파워 조사에 따르면 GM이 1분기 미국 소형 SUV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한 두 모델은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트레일블레이저였다. 점유율은 각각 18.6%와 11.5%를 기록했다.

특히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점유율이 작년 1분기보다 15%포인트 상승했다. 이 모델은 지난 2월 미국 소형 SUV 시장에서 일본의 스바루 크로스트렉을 제치고 처음으로 월간 판매 1위에 오른 바 있다.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트레일블레이저는 GM 한국사업장에서 생산해 수출한다. 한국자동차모빌리티산업협회(KAMA) 집계 기준 지난해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트레일블레이저는 각각 21만6833대와 21만4048대가 해외 시장에 판매됐다. 전체 자동차 수출 시장에서 1위와 2위다.

GM은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트레일블레이저의 뛰어난 품질과 시장의 높은 평가는 공신력 높은 국내외 자동차 평가기관 및 미디어가 수여한 다수의 상을 통해 입증되고 있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