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삼성전자 81층 털썩…삼전·SK하닉, 美 AI 하락 마감에 동반 약세

35

국내 반도체 대장주들이 미국 인공지능(AI) 기업들의 하락 마감에 동반 약세다.

15일 오후 1시 30분 현재 삼성전자는 전장보다 2.51%(2100원) 내린 8만1600원에 거래 중이다. 같은 시각 삼성전자우(-2.75%)의 약세 폭은 더 크며, 반도체 대장주로 꼽히는 SK하이닉스(-1.75%)도 내림세다.

지난 주말 이란 대이스라엘의 중동 리스크가 커지면서 미국 증시에서 반도체 기업들의 주가가 급락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전쟁이 발발하자 위험자산 대신 금, 채권 등 안전자산으로 수요가 몰리는 흐름이다.

미국 필라델피아 반도체 지수는 3.29% 내린 4745.05에 마감했으며, 엔비디아(-2.68%), AMD(-4.23%)도 하락 마감했다. 마이크론테크놀로지(-3.91%), 인텔(-5.16%)도 급락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