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證 “환율, 연말까지 점진적 상승 흐름 이어질 듯”

28

단기적으로 1400원대 진입 가능성도

ⓒ하나증권 ⓒ하나증권

원·달러 환율이 연말까지 상승 추세를 나타내며단기적으로 1400원 이상을 기록할 수도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전규연 하나증권 연구원은 16일 보고서에서 “국제유가가 2분기 중 85달러 수준을 유지한다고 가정하면 지난해 대비 유가 상승률은 4월 7%포인트, 5월 19%포인트에 이르고 헤드라인 소비자물가의 상승을 이끌 것”이라며 “이는 오는 7월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까지 물가 안정에 대한 확신을 얻기 힘들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전 연구원은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금리 인하 시점이 지연되는 과정에서 환율 변동성이 높아질 수 있다”며 “특히 4월은 외국인의 배당금 역송금 수요로 인해 계절적으로 달러 유출 가능성이 높은 달이기 때문에 환율 상단을 높여 잡을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향후 유럽중앙은행(ECB), 잉글랜드은행(BOE) 등 주요국들의 금리 인하가 독립적으로 시행되는 가운데 Fed의 금리 인하는 3분기 경으로 밀리고 횟수가 2회로 제한되며 원·달러 환율이 연말까지 우상향 흐름을 보일 수 있다”며 “15일 종가 기준 1384원은 1차 저항선이었던 1380원을 넘어섰기에 단기적으로 1400원대 진입 가능성을 열어둘 필요가 있다”고 진단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