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투운용, ‘글로벌AI&반도체TOP10’ 해외주식형 중 1년 수익률 1위

23

지난 28일 기준 1년 수익률 61.3%

한국투자신탁운용의 ‘한국투자글로벌AI&반도체TOP10 UH 펀드’가 해외주식형 공모펀드 가운데 1년 수익률 1위를 기록했다. ⓒ한국투자신탁운용 한국투자신탁운용의 ‘한국투자글로벌AI&반도체TOP10 UH 펀드’가 해외주식형 공모펀드 가운데 1년 수익률 1위를 기록했다. ⓒ한국투자신탁운용

한국투자신탁운용은 29일 ‘한국투자글로벌AI&반도체TOP10 UH 펀드’가 해외주식형 공모펀드 가운데 1년 수익률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전날 기준 한국투자글로벌AI&반도체TOP10 UH(C-Pe)의 1년 수익률은 61.31%로 해외주식형 공모펀드 중 1위를 차지했다.

이는 국내 5091개 해외주식형 공모펀드 평균치인 10.51%와 동일 유형(정보기술섹터) 펀드 평균치(29.34%)를 모두 압도하는 수치다.

아울러 같은 기간 대형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100 지수 수익률(31.59%)과 비교해도 우수하다. 한국투자글로벌AI&반도체TOP10 UH(C-Pe)의 최근 3개월, 6개월 수익률은 각각 7.32%, 21.06%다.

차별적인 성과 요인으로 인공지능(AI) 및 반도체 산업에 특화된 종목 평가 시스템을 통해 선별한 빅테크 종목을 초고압축시킨 포트폴리오가 주효했던 것으로 분석된다.

한국투자글로벌AI&반도체TOP10 펀드는 포트폴리오의 약 80%를 독점력을 가진 밸류체인 TOP10 종목들로 구성했다. 일반적으로 동일 유형 내 빅테크 종목 편입 비중이 30~40%인 것과 비교하면 압도적으로 높다.

한국투자신탁운용은 종목 선별을 위해 빅데이터를 활용한다. GPT(Generative Pre-trained Transformer)로 알려진 인공지능(AI) 언어 모델을 활용, 관련 종목을 추출하여 투자 유니버스를 구성한다.

이어 기업별 ▲시장점유율 ▲특허기술력 ▲AI투자규모 등 관련 종목 평가에 특화된 다양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투자 종목을 선정해 최종 포트폴리오를 구성했다.

또한 미국 신규 상장 AI 반도체 기업 등 전략 포트폴리오를 활용해 성과 극대화를 추구했다. 19일 기준 편입종목으로는 ▲엔비디아 ▲마이크로소프트 ▲브로드컴 ▲TSMC ▲SK하이닉스 ▲알파벳 등이 이름을 올렸다.

한국투자글로벌AI&반도체TOP10 UH는 AI와 반도체 종목에 동시 투자하며 시너지를 발휘했다. 승자독식하는 특성상 승자 기업에 집중 투자를 한 것이다.

한국투자글로벌AI&반도체TOP10 UH는 2023년 4월26일 출시된 펀드로 지난 26일 출시 1주년을 맞았다. 해당 펀드는 최근 투자자들의 편의를 위해 환매주기도 단축했다.


기존에는 환매 신청 시 청구일로부터 4영업일(D+3)의 기준가를 적용해 9영업일(D+8)에 환매대금을 지급했다. 환매주기 단축 이후 투자자들은 청구일로부터 3영업일(D+3)의 기준가를 적용해 5영업일(D+4)에 환매대금을 받을 수 있게 됐다. 환매대금 지급일이 기존 대비 절반 가량 단축된 셈이다.

펀드 운용역인 김현태 한국투자신탁운용 글로벌퀀트운용부 책임은 “한국투자글로벌AI&반도체TOP10 펀드는 국내외 AI와 반도체 산업을 주도하는 대표기업 10개 종목에 집중 투자하면서 경쟁력 있는 후보 종목도 일부 편입해 성과를 극대화 했다”며 “AI 활용 기업부터 반도체 기술을 가진 기업까지 AI 밸류체인 핵심 기업을 한번에 투자할 수 있다”고 전했다.

이어 “해외 자산에 투자하는 공모펀드의 경우 환매주기가 특히 길어 투자자가 현금화 하는데 불편한 점이 있었다”며 “투자자들의 만족도를 높이고자 한국투자글로벌AI&반도체TOP10 펀드 환매주기를 대폭 단축했다”고 설명했다.

한국투자글로벌AI&반도체TOP10 UH펀드는 현재 국민은행, 농협은행, 한국투자증권, 한화투자증권, KB증권을 통해 가입할 수 있으며 판매사는 점차 확대될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