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봇모빌리티, SK네트웍스 수입차 관리 플랫폼 ‘더카펫’ 인수

28
차봇모빌리티, SK네트웍스 수입차 관리 플랫폼 '더카펫' 인수
차봇모빌리티 로고. 사진제공=차봇모빌리티

모빌리티 플랫폼 차봇모빌리티는 SK네트웍스의 수입차 차량관리 플랫폼인 ‘더카펫’을 인수했다고 29일 밝혔다. 더카펫의 온라인투오프라인(O2O) 정비 서비스를 기반으로 새로운 차량 관리 솔루션을 구축해 애프터케어 시장을 선점하겠다는 전략이다.

더카펫은 SK네트웍스가 2022년 개발한 수입차 특화 차량관리 플랫폼으로 △내 차량에 맞는 수입차 정비소 검색△차량 모델별 정비 건수 확인 △정비 명세서 텍스트 자동 인식을 통한 정비 이력 및 소모품 관리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차봇모빌리티와 더카펫은 25일 더카펫 사업 일체와 관련 자산 및 인프라 이관에 대한 협약을 체결했으며 최종적인 사업 이관은 다음달 말 완료될 예정이다.

차봇모빌리티는 이번 인수를 통해 더카펫의 수입차 정비 네트워크와 인프라를 흡수해 차봇의 통합 차량 관리 서비스를 고도화한다는 방침이다. 현재 차봇의 차량관리 서비스인 ‘차계부’, ‘AI 수리견적’, ‘자동차 보험 관리’ 등과 더카펫의 ‘모바일 정비 명세서’, ‘AI챗봇 정비사’를 연결해 이용자에게 확대된 고객 경험을 제공하겠다는 것이다.

차봇은 운전자의 차량관리 빅데이터에 기반한 AI기능도 강화할 계획이다. 차봇이 7년여간 보유한 약 114만건의 운전자 데이터와 더카펫이 보유한 국내 수입차 100만대 이상의 정비 데이터를 연계해 운전자 개인에 특성화된 새로운 서비스 모델을 구상 중이다.

강병희 차봇모빌리티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차봇의 차량 구매 전 과정을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디지털 오토 커머스 역량과 더카펫이 보유한 O2O 정비 인프라 및 빅데이터의 높은 시너지 결합으로 차량관리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