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교통유발시설 시민감시단 교육 실시

20
남양주시 29일 대규모 교통유발시설 시민감시단 교육-간담회 개최

▲남양주시 29일 대규모 교통유발시설 시민감시단 교육-간담회 개최. 사진제공=남양주시

남양주=에너지경제신문 강근주기자 남양주시는 29일 시청 여유당에서 대규모 교통유발시설 시민감시단을 대상으로 역량 강화 교육 및 간담회를 개최했다.

\’남양주시 대규모 교통유발시설 시민감시단 설치 및 운영 조례\’에 근거한 시민감시단은 3월25일 발족돼 2026년 3월24일까지 활동할 예정이다.

시민감시단은 △건축법을 위반해 대규모 교통유발시설을 무단 증축 및 용도 변경하는 행위 △도로법과 주차장법 등을 위반해 대규모 교통유발시설에 출입하는 교통수단을 사용하는 행위 △지구단위계획구역에서 해당 지구단위계획 시행지침에 부합하지 않게 대규모 교통유발 시설을 사용하는 행위에 대한 감시 및 제보 임무를 수행한다.

이날 교육 및 간담회는 본격적인 활동에 앞서 관련부서 담당자들과 함께 관련 법령, 위반대상, 주요 위반사례, 제보 및 접수 처리절차 등 효율적인 시민감시단 운영을 위한 안내 및 정보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주영상 건축관리과장은 “현재 대규모 교통유발시설이 늘어나고 있으며 창고시설의 경우 대형 화물차량 통행으로 주거 및 교통안전 환경을 위협할 수 있다”며 “남양주시와 시민감시단의 유기적인 상호소통을 통해 주민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