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7, 2035년까지 석탄화력발전소 폐쇄 ‘합의’

22
질베르토 피케토 프라틴 이탈리아 환경 및 에너지안보부 장관 사진AFP 연합뉴스
질베르토 피케토 프라틴 이탈리아 환경 및 에너지안보부 장관 [사진=AFP·연합뉴스]

주요 7개국(G7)이 늦어도 2035년까지 석탄화력발전소를 폐쇄하기로 합의했다고 로이터통신이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탈리아 북부 토리노에서 열린 G7 기후·에너지·환경 장관 회의를 주재한 질베르토 피케토 프라틴 환경 및 에너지안보부 장관은 “기술적 합의가 이뤄졌으며, 화요일에 최종 합의를 마무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G7은 30일에 공동성명을 통해 최종안을 발표할 계획이다.
 
아울러 유럽연합(EU)은 러시아산 액화천연가스(LNG) 수입을 제한하는 안도 고려 중이다.
 
지난해 일본에서 열린 G7 기후·에너지·환경부 장관 회의에서는 화석연료 사용의 단계적 폐지에 속도를 낸다는 내용만 공동 성명에 담기고, 구체적인 중단 시점을 명시하지는 않았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