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날 나들이·관람업종 매출액, 5월 일평균 대비 125% 높아”

12

ㅇㅇ(20240430)2
5월 가정의달 나들이 관람업종 소비 분석/KB국민카드

5월 중 나들이·관람 업종의 매출액이 가장 높은 날은 어린이날인 것으로 나타났다. 어린이날의 평균 매출액은 5월 일평균 매출액보다 125% 높았다.

KB국민카드는 최근 5년 동안 놀이공원, 동물원·식물원, 영화관·콘서트, 미술관·박물관 등 나들이·관람 업종에서 5월 가정의 달에 발생한 신용카드 및 체크카드 소비 데이터 약 500만 건을 분석했다고 30일 밝혔다.

분석 결과 어린이날의 5년 평균 매출액은 5월 일평균 매출액 대비 125% 높았다. 이어 근로자의 날인 1일이 49%로 뒤를 이엇다.

‘KB국민카드 부모 추정 머신러닝 모델’로 추정한 영유아, 초등학생, 중고등학생 자녀를 둔 부모의 어린이날 나들이·관람 업종 이용 회원을 분석한 결과, 초등학생을 둔 부모가 동·식물원(274%), 미술관·박물관(195%)을 더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고등학생을 둔 부모는 놀이공원(187%), 동·식물원(186%)을, 영유아를 둔 부모는 동·식물원(207%), 미술관·박물관(137%)을 더 방문했다.

날씨에 따른 매출액을 비교한 결과 부모 추정 회원의 비가 온 2023년 어린이날 야외 나들이(놀이공원, 동·식물원) 업종 매출액은 5월 일평균 대비 8% 낮았다. 반면 실내 관람(영화관·콘서트, 미술관·박물관)업종은 205% 높았다.

날씨가 맑았던 2019~2022년에는 야외 나들이 업종은 223%, 실내 관람 업종은 132% 높았다.

KB국민카드 데이터사업그룹 관계자는”어린이날 매출 분석을 통해 세대별, 가족 구성에 따라 다양한 장소에서 가정의 달 5월을 보내고 있는 것을 알 수 있었다”며 “5월 나들이 계획을 세울 때 우천시 대비책을 마련해 둔다면 이번 어린이날 가족 나들이는 더 즐거울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자세한 내용은 KB국민카드의 빅데이터 플랫폼인 데이터루트(Dataroot)에서도 확인이 가능하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