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여행 떠나볼까”…DMZ 평화의길 10개 테마노선 개방

18
비무장지대DMZ 평화의길사진연합뉴스
비무장지대(DMZ) 평화의길.[사진=연합뉴스]

정부는 다음 달 13일부터 비무장지대(DMZ) 인근 10개 테마관광 노선을 민간에 개방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에 개방하는 테마노선은 인천의 강화, 경기의 김포, 고양, 파주, 연천, 강원의 철원, 화천, 양구, 인제, 고성 등 비무장지대 접경 지자체별 특성을 살린 10개 코스다.
 
각 코스에서는 비무장지대에 서식하는 각종 야생 동식물 보호와 참여자의 안전을 위해 차량으로 이동하나 주요 구간에서는 군부대의 협조를 받아 도보로 이동할 수 있다.
 
참가자들은 접경지역에만 있는 천혜의 관광자원을 보고, 해당 지역 마을주민 등으로 구성된 해설사나 안내요원을 통해 그 안에 숨어 있는 다양한 이야기를 들어볼 수 있다.
 
10개 테마노선은 지자체와 협의해 지역의 역사와 특성을 가장 잘 드러낼 수 있는 볼거리를 토대로 ‘강화 평화전망대코스’, ‘김포 한강하구-애기봉코스’, ‘화천 백마고지코스’ 등 국민들이 각 코스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세부 명칭을 선정했다.
 
참가 희망자들은 이날부터 ‘평화의 길’ 홈페이지와 걷기여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두루누비’를 통해 온라인으로 사전신청하면 된다.
 
국방부와 문화체육관광부, 통일부, 행정안전부, 환경부 등 관계 부처는 비무장지대의 생태적 가치 보존과 그 일원의 지속 가능한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DMZ 평화의 길 조성을 위한 통합운영체계를 구축해 협력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