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맥스모빌리티, 현대차그룹과 ‘로봇주차’ 상용화 성공

23

세계 최초 민간 상업빌딩 내 로봇 주차 상용화

현대차·기아 로보틱스랩·현대위아 협력

(왼쪽부터) 현동진 현대차·기아 로보틱스랩장 상무, 오영현 휴맥스모빌리티 공동대표, 강신단 현대위아 상무가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휴맥스모빌리티 (왼쪽부터) 현동진 현대차·기아 로보틱스랩장 상무, 오영현 휴맥스모빌리티 공동대표, 강신단 현대위아 상무가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휴맥스모빌리티

휴맥스모빌리티가 현대차·기아 로보틱스랩, 현대위아와 함께 세계 최초로 민간 상업빌딩 내 로봇주차 상용화에 성공했다.

휴맥스모빌리티는 현대차·기아 로보틱스랩, 현대위아와 함께 이지스 자산운용이 구축한 로봇 친화형 빌딩 ‘팩토리얼 성수’에 주차로봇을 포함한 스마트 주차 솔루션과 카셰어링 플랫폼을 결합한 상용화 서비스를 오픈한다고 30일 밝혔다. 3사는 양해각서 체결과 함께 스마트 빌딩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서비스 오픈으로 팩토리얼 성수 입주사 임직원들이 업무용으로 차량이 필요할 때 ▲전용 플랫폼으로 예약하면 ▲로봇이 발렛존으로 차량을 들어 이동시키고 ▲사용 반납 후 로봇이 발렛존에서 빈 공간으로 이동주차해주는 방식으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게 됐다.

특히 현재까지 시운전 수준이었던 주차로봇 테스트와 달리 카셰어링 플랫폼 내 스마트키로 사용자가 로봇을 직접 호출할 수 있게 했고, 24시간 콜센터를 통한 현장대응 메뉴얼도 만들어 로봇을 실제 업무용 카셰어링 서비스에 접목시켰다.

3사는 각 사가 보유한 기술과 역량을 모아 향후 로봇 친화형 빌딩의 스마트 주차 솔루션 사업 확대를 위해 긴밀하게 협력하는데 뜻을 모았다.

세부내용으로는 ▲현대자동차·기아는 스마트 주차장 구성을 위한 로봇 솔루션 기획 및 기술 연계 ▲현대위아는 자동 주차 로봇 공급 및 로봇 주차 UX 개발 ▲휴맥스모빌리티는 주차 관제, 카셰어링 등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공급과 로봇 연계 주차 인프라 개발 등을 맡아 로봇 친화형 빌딩 사업을 함께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하반기에는 팩토리얼 성수에 현대차·기아 로보틱스랩의 전기차 충전 로봇도 도입돼 주차장 내 전기차에 로봇 자동 충전 서비스까지 제공할 예정이며 이외 주차장과 연계할 수 있는 배송로봇 및 기타 로봇들의 수요도 발굴하는 등 로봇 친화형 스마트 빌딩의 표준모델을 함께 만들어 갈 예정이다.

현동진 현대차·기아 로보틱스랩장 상무는 “이번 휴맥스모빌리티와의 협력은 그동안 현대차·기아가 추진한 모빌리티 생태계 비전을 로보틱스를 통해 현실화하는 첫걸음이며 로보틱스랩은 올해 팩토리얼 성수에서 전기차 자동 충전 로봇이 적용된 B2B 카쉐어링 자동충전 솔루션 제공을 통하여 고객들에게 충전의 부담이 없는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한다. 향후 주차장 솔루션 사업자와 협업을 통해 쇼핑몰 등의 다른 공공장소에 로봇 충전 사업을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