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 첫 번째 자이’…여주역자이 헤리티지 3일 견본주택 개관

27

222718_117348_3734
경기 여주시 교동 ‘여주역자이 헤리티지’ 조감도./GS건설

경기 여주시에 처음으로 들어서는 GS건설의 ‘자이’ 아파트 ‘여주역자이 헤리티지’가 견본주택의 문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 일정에 돌입한다.

GS건설은 여주시 고동 ‘여주역자이티지’의 견본주택을 다음 달 3일 개관하고 청약 일정에 나선다고 30일 밝혔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7층·8개 동 규모다. 전용면적 별 공급 수는 △59㎡A형 85가구 △59㎡B형 81가구 △84㎡A형 249가구 △84㎡B형 248가구 △99㎡A형 52가구 △99㎡B형 52가구 △136㎡P(펜트하우스) 2가구 등 총 769가구다.

단지는 여주의 첫 번째 자이라는 상징성은 물론 여주역세권 개발로 높아진 미래가치, 도보통학 가능한 초·중교 위치로 안전한 교육환경, 여주역세권 최대의 커뮤니티 시설 등이 장점으로 꼽힌다.

또 전 세대 4베이 이상 설계에 다양한 공간 특화 등 최신 주거 트랜드를 반영해 고급 아파트의 조건을 갖췄다는 평이 나온다. 특히 채광과 통풍을 고려한 남향위주의 단지배치로 쾌적한 주거환경을 자랑한다. 4베이 이상 판상형 평면구조로 공간감과 일조량이 극대화된다. 일부 세대는 3면 발코니가 적용되고 ,대형 드레스룸 등과 같은 차별화된 공간도 선보인다. 서비스면적이 많아 넓은 평면도 돋보인다.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조경설계도 눈여겨볼 만하다. 수경시설과 함께 조성된 단지 중앙의 고급스러운 휴게공간인 엘리시안가든, 다목적공간으로 흥미로운 이야기가 있는 테마형 어린이 놀이 공간 자이펀그라운드 등 다양한 조경 및 휴게공간이 마련된다. 가족단위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작은 내집 앞 정원인 리빙가든도 설치된다.

커뮤니티 시설 중 ‘클럽 자이안’은 여주역세권에서 가장 큰 규모로 계획되고 있다. 피트니스클럽, 스크린골프와 GDR 시설을 갖춘 입주민 전용 실내골프연습장, 입욕시설을 갖춘 사우나, 작은 도서관, 카페 등도 조성된다. 작은 도서관에서는 교보문고와 북큐레이션을 맺어 입주민의 취향과 트렌드에 맞춘 도서를 제공한다.

최첨단 설비를 자랑하는 보안 시스템도 주목할 만하다. 지하주차장 CCTV를 통해 주차공간을 확인해 주차할 수 있도록 하는 주차유도시스템이 마련된다. 세대내 월패드나 스마트폰으로도 차량 위치를 확인할 수 있다. 블루투스와 연동한 스마트폰을 이용하면 공동현관 출입과 승강기 자동호출도 가능하다. 보안성을 강화한 화질높은 CCTV로 시각지대를 최소화한다.

단지가 경강선 여주역이 도보권 내에 있는 등 교통여건도 우수한 것으로 평가된다. 여주역을 통해 판교역까지 50분에 이동할 수 있다. 또 경강선 성남역에서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A노선과 바로 환승이 가능해 수서역으로 접근성도 향상됐다. 판교는 물론 강남까지도 출퇴근이 가능하다. 여주와 원주를 연결하는 경강선 연장노선 신설도 계획 중이다. 세종초, 세종중 등도 도보로 통학할 수 있다. 반경 1Km내 초·중·고등학교는 물론 여주대학교도 자리잡고 있다.

여주시가 최근 10년간 연평균 신축 단지 분양 물량이 396세대에 불과했다는 점에서 청약 흥행 가능성이 있다는 것이 현지 부동산 중개업소들의 설명이다. 지난 2020년 역대 최대 물량인 2021세대가 공급됐는데도 한 곳의 미분양 단지도 발생하지 않은만큼 안정적인 수요층을 확보하고 있다는 의견이다. 인근 한 공인중개사는 “여주지역은 매매가 상승율이 전국에서 가장 높고 매매가대비 전세가 비중이 높다”며 “2022년 이후 아파트 신규 공급이 없고 노후 아파트 비율이 높아 신규 분양아파트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고 말했다.

여주역자이 헤리티지가 5만9000여㎡ 규모로 조성 중인 세종도시개발 사업지구에 들어선다는 점도 관심을 끄는 부분이다. 경강선 여주역 남단에 위치한 곳으로, 현재 여주역세권(1947세대)과 교동·교동2지구(1156세대)가 입주를 완료했다.

GS건설 분양 관계자는 “발전 전망이 밝은 여주역세권 개발지구에 위치한데다 첫 자이브랜드·여주 최대 규모 아파트라는 상징성도 갖췄다”며 “안전한 교육환경·편리한 생활환경·차별화된 설계와 서비스를 통해 여주 대표 프리미엄 주거지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