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교육청, 다국어 ‘성폭력 예방’ 자료 배포

12
광주시교육청

▲12개 언어 성폭력 예방 및 대응 안내자료. 제공=광주시교육청

광주=에너지경제신문 이정진 기자 광주시교육청이 다문화 학생의 건강하고 안전한 학교 생활을 위해 12개 언어로 된 \’다문화 학생 대상 성폭력 예방 및 대응 안내 자료\’를 배포한다고 30일 밝혔다.

다문화 학생 대상 성폭력 예방 및 대응 안내 자료는 다문화 가정의 성폭력 예방과 사안 처리 절차 안내 등을 위해 제작됐다. 자료는 △성폭력 예방을 위한 학부모 상담법 △보호자가 알아야 할 디지털 성폭력 예방 안전 수칙 △성폭력 피해 발생 시 대처 방법 △성폭력 사안 처리 방법 △성폭력 신고·상담 및 지원 기관 등의 내용을 담았다.

광주 다문화 학생은 계속 증가하고 있으며, 국적·연령 역시 다양해졌다. 국적은 베트남이 가장 많고, 중국, 필리핀 순이다. 학교급별로 초등학교 3247명, 중학교 1143명, 고등학교 494명으로 파악된다.

이에 따라 시교육청은 다문화 학생 대상 성폭력 예방 및 대응 안내 자료를 러시아어, 베트남어, 중국어, 필리핀어, 캄보디아어 등 총 12개 언어로 보급함으로써 다문화 가정의 성폭력 예방을 위한 촘촘한 안전망을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시교육청은 이번 자료가 다문화가정의 성폭력 예방에 기여함과 동시에 현장 교원이 다문화 학생을 지도하고 학부모를 상담하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정선 광주시교육감은 “혁신적 포용교육은 학생이 처한 환경과 상황에 따라 차별받지 않고 모두가 교육적 혜택을 받을 수 있는 교육이다”라며 “이번 다국어 안내 자료가 다문화학생들의 안전하고 행복한 학교생활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라며 앞으로 단 한 명의 아이도 포기하지 않는 광주교육을 실천하겠다”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