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군, 참외 담배가루이 피해 예방에 선제적 대응

17

1

▲사진=참외 스마트 담배가루이 연시회 및 방제교육 모습 (칠곡군 제공)

칠곡=에너지경제신문 손중모 기자 칠곡군은 여름철 참외 생산성 저하의 주요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는 담배가루이의 피해 예방을 위해 선제적 대응에 나서고 있다고30일 밝혔다.

담배가루이는 작물의 잎 뒷면에 기생 식물체를 흡즙하거나 배설물에 의한 그을음 발생으로 생장을 억제하고 참외 품질을 저하시키는 고온성 해충으로 4월부터 발생이 증가하고 5월 이후 큰 피해는 주는데 최근 발생 시기가 빨라지고 발생 밀도도 많이 증가해 참외 농가에 많은 피해를 주고 있다.

이에 칠곡군은 참외 담배가루이 피해 예방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지난 29일 북삼 참외 재배농장에서 각 읍.면 참외 작목반장 등 40여명을 대상으로 경북농업기술원에서 개발한 친환경 방제기인 참외 담배가루이 스마트 포획기 연시회와 담배가루이 방제 기술 교육을 추진했다.

또한 칠곡군참외발전연구회와 함께 5월 3일 ~ 7월 26일까지 매주 금요일을 참외 담배가루이 공동방제의 날로 정하고 마을별 또는 작목반별로 17~18시 사이에 들녘별 공동방제를 추진하는 \’참외 담배가루이 공동방제의 날\’을 운영한다.

김재욱 칠곡군수는 “참외 담배가루이의 피해 예방을 위해 신기술 보급과, 방제 기술 교육 그리고 공동방제의 날 운영 등으로 담배가루이의 효과적인 방제로 고품질 참외 생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