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강소기업 1만5290개소 선정…청년층 인식개선 등 ‘앞장’

9

퇴직연금 관리 수수료 할인

세무조사 선정제외 등 혜택

고용노동부. ⓒ데일리안DB 고용노동부. ⓒ데일리안DB

고용노동부는 30일 ‘2024년도 강소기업’ 1만5290개소를 선정·발표했다.

강소기업은 중소·중견기업에 대한 청년층 인식개선 등을 위해 2012년도부터 매년 선정해오고 있는 제도다. 유효기간은 1년이다.

올해는 중앙부처·지방자치단체·공공기관이 추천한 우수기업 및 신청기업 4만5600개소를 대상으로 임금체불, 산업재해, 신용평가등급 등 결격사유를 심사해 최종 선정했다.

특히 신용평가등급이 BB- 미만인 기업을 선정에서 제외하는 등 결격요건을 보다 강화했고 그 결과 선정 규모가 전년도(2만7790개소)에 비해 감소했다.

올해 강소기업의 경우 규모 면에서는 21~50인(39.1%), 20인 이하(32.7%), 51~100인(16.1%) 기업 순으로 많았다.

업종은 제조업(62.7%), 도소매업(12.2%), 정보통신업(11.1%) 순이었다. 수도권(서울, 인천, 경기)에 소재한 기업(57%)이 많았다.

강소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은 퇴직연금 관리 수수료 할인, 정기 세무조사 선정제외 우대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강소기업 선정 결과는 고용부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