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출근길 청렴길 캠페인’ 펼쳐

22
김하수 청도군수오른쪽가 출근길에 청도군청 직원들에게 직접 청렴라떼를 나눠주면서 청렴문화 정착을 위해 소통과 ㅂ재려 경청을 강조 하고 있다사진청도군
김하수 청도군수(오른쪽)가 출근길에 청도군청 직원들에게 직접 ‘청렴라떼’를 나눠주면서 청렴문화 정착을 위해 소통과 ㅂ재려 경청을 강조 하고 있다[사진=청도군]

경북 청도군(군수 김하수)은 30일 김하수 군수를 비롯한 국·관·과·소장과 청도군 공무원 노동조합 위원장 및 임원들과 함께하는 상호존중 청렴문화 확산을 위한 ‘출근길 청렴길 캠페인’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나 때는 말이야’라고 운을 띄우는 꼰대 선배 세대의 말을 풍자한 ‘라떼는 말이야’에서 착안해 고위직의 청렴실천 의지를 표명하고 갑질 근절과 상호존중 공직문화 촉진을 목적으로 마련됐으며, 출근길 직원들을 대상으로 청렴라떼를 건네며 상호존중 조직문화 실천 메시지를 전달했다.
 
청도군은 앞으로 상시적인 직원과의 소통과 공감으로 조직 내 불합리한 관행을 개선하고 직원들의 청렴인식을 확산하기 위한 다양한 시책을 전개할 예정이다.
 
김하수 청도군수는 “공직 내부 갑질을 근절하고 청렴한 문화를 실천할 때 군민으로부터 신뢰 받는 기관으로 거듭날 수 있다”라며, “직급에 상관없이 구성원들 모두가 서로 경청하고 존중하는 조직 문화를 만들어가는 데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