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LED 발광재료 수요, 2028년까지 연평균 7.9% 성장세”

20
발광재료 수요 전망ⓒ유비리서치 발광재료 수요 전망ⓒ유비리서치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발광재료 수요가 2024년부터 2028년까지 4년간 연평균 7.9% 늘어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30일 유비리서치의 ‘2024 OLED 발광재료 보고서’에 따르면 2024년부터 2028년까지 발광재료 수요량은 연평균 7.9%의 성장률을 나타내 2024년 131t에서 2028년에는 177t로 올라설 전망이다.

보고서는 삼성전자 갤럭시 A 보급형 제품에 리지드(rigid·휘지 않는) OLED를 적용하면서 기존에 감소할 것으로 예상됐던 삼성디스플레이의 rigid OLED 출하량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아이패드를 비롯한 IT기기로 OLED의 적용이 확대됨에 따라 발광재료 수요량은 2028년까지 지속해서 증가할 것으로 진단했다.

OLED 발광재료 시장 규모 또한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보고서는 OLED 발광재료 시장은 2024년 24억 달러에서 2028년 27억 달러까지 성장할 것으로 내다봤다.

한국 패널업체들의 OLED 발광재료 구매액은 2024년 14억 달러에서 2028년 15억 달러로, 중국 패널업체들의 재료 구매액은 2024년 9억8000만 달러에서 2028년 12억1000만 달러로 증가할 것으로 봤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