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손해보험, 1분기 당기순이익 분기 최대…전년 대비 25.5% 증가

24
한화손해보험.

▲한화손해보험.

한화손해보험이 1분기 장기 보장성 신계약 성장에 힘입어 분기 기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한화손해보험은 1분기 당기순이익 1249억원을 기록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25.5% 증가한 수치로, 분기 기준 최대 실적이다. 매출액은 1조4564억원이다.

1분기 장기 보장성 신계약이 지속적으로 성장하면서 실적 개선으로 이어졌다. 1분기 장기 보장성 월납신계약 실적은 181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8.4% 증가했다. 이에 따른 신계약 계약서비스마진(CSM)도 1986억원으로 전년 대비 49% 늘었다.

CSM 상각수익 증대, 장기보험 발생손해액 감소, 일반보험 합산비율 개선으로 1분기 보험서비스결과는 138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72억원 늘었다.

한화손해보험 관계자는 “고가치 상품 마케팅에 주력해 장기보험 신계약 매출 증대와 함께 계약서비스마진(CSM)이 지속적으로 증가했고, 예실차(예상과 실제 차이)의 안정적인 유지로 실적 성장세를 유지했다”며 “회사는 4월 18일 공시한 주주환원정책의 방향성에 맞춰 기업가치를 더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