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전략산업 발굴 방안’ 최종보고회 개최

18
김제시

▲김제시는 지난 2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김제시 전략산업 발굴 방안 연구용역\’의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제공=김제시

김제=에너지경제신문 서영원 기자 전북 김제시는 지난 2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정성주 시장을 비롯한 관련 부서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향후 지역 산업의 미래 비전을 제시하고 발전의 원동력이 될 전략사업 발굴을 위한 \’김제시 전략산업 발굴 방안 연구용역\’의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30일 시에 따르면 이날 보고회에서는 △국내외 산업 여건 분석 △김제시 잠재력 분석 △김제시 전략산업 육성 및 추진 방향 △김제시 전략산업 적용 방안 등의 연구 결과 발표와 참석자들의 질의 응답 등 전략 산업 발굴 방안에 대한 심도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용역을 맡은 반영운 충북대학교 교수는 국‧내외 산업정책 및 전북자치도의 산업구조 개편 방향 등 상위 계획을 조사‧분석해 김제시 미래산업 육성을 위한 생태산업개발 전략을 수립하고 미래에너지 융복합단지 연계 방안을 제시했다.

생태산업개발은 산업단지 및 주변 지역에서 발생하는 부산물, 자원, 생산물 등을 기업 및 지역의 에너지원으로 재활용하는 것으로 지역과 기업이 함께하는 에너지자립 산업단지의 모형을 구현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가지고 있다.

시는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에너지 생산․활용을 위한 앵커기업 유치와 바이오 등 연관 산업 발굴에도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정성주 김제시장은 “최종보고회를 바탕으로 국가예산 확보 등 실현가능한 사업이 될 수 있도록 로드맵을 설정할 계획”이라며 “김제시 산업 발전을 견인할 실효성 있는 정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