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노동 존중이 곧 민생…경기도청 노동자, 특별휴가”

18
김동연

▲김동연 경기도지사 사진제공=페북 캡처

경기=에너지경제신문 송인호기자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30일 “5월 1일, 경기도청의 모든 노동자는 하루 쉰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이날 자신의 SNS에 올린 글을 통해 이런 사실을 알렸다.

김 지사는 글에서 “노동자의 권익과 복지를 위한 노동절에 쉴 수 없었던 도청직원들을 위해

작년에 이어, 올해도 실시하는 \’특별휴가\'”라고 적었다.

김 지사는 이어 “노동 존중이 곧 민생”이라면서 “일하는 이들의 자긍심을 지키는 것이 민생을 살리는 길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그러면서 “우리의 일상을 지키는 모든 노동이 존중받는 사회, 일하는 모든 사람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일하는 사회. 경기도에서부터 만들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