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재욱 용인시의회 문화복지위원장, 용인플랫폼시티 현안 사항 논의

14
ㅇ

▲황재욱 용인시의회 문화복지위원장이 의회 정책지원관과 용인플랫폼시티 현안 사항 논의했다 사진제공=용인시의회

용인=에너지경제신문 송인호기자 황재욱 용인시의회 문화복지위원장은 30일 4층 다목적회의실에서 \’다선(多選)의원-정책지원관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용인시 기흥구 보정동, 마북동, 신갈동, 수지구 풍덕천동, 상현동을 대상으로 하는 도시개발사업인 용인플랫폼시티의 현안 사항에 대한 논의가 중점적으로 진행됐다.

황재욱 위원장은 “용인플랫폼시티가 조성되면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와 지하철, 고속도로가 교차하는 도심 속 요충지로 거듭날 것”이라며, “이러한 용인플랫폼시티의 차질 없는 조성을 위해 용인플랫폼시티 연결도로를 비롯한 터널 개설 등 전반적인 기반 구축을 조속히 추진해야 한다”고 말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정책지원관은 “그동안 황 위원장님의 의정활동을 통해 축적된 다양한 정무 지식을 배우는 기회였다”며, “특히, 용인플랫폼시티의 추진 배경을 비롯한 전반적인 진행 사항과 더불어 앞으로 정책지원관으로서 면밀히 살펴볼 부분에 대해 알게 되는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용인시의회는 5월 중 이와 같은 \’다선(多選)의원과 정책지원관\’과의 간담회를 약 10차례 운영할 계획이며, 주제는 시 전반에 걸친 다양한 정책과 발전 방향에 대한 심도 있는 토의로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