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정기예금 동향] 은행권 예금 금리 안정세…지난주 대비 큰 변화 없어

27
자료=금융감독원
자료=금융감독원

은행권 정기예금 최고 금리는 지난주와 큰 변동이 없었던 것을 집계됐다.  

13일 금융감독원 금융상품통합비교사이트 ‘금융상품 한눈에’에 따르면, 은행권 정기 예금 금리 중 만기별로 가장 높은 상품(우대금리 포함)은 ▲6개월 연 3.75% ▲12개월 연 3.90% ▲24개월 연 3.87% ▲36개월 연 3.89%를 각각 기록했다.  

자료=금융감독원
자료=금융감독원

은행권 6개월 만기 정기예금 중 수협의 Sh해양플라스틱Zero!예금이 우대금리 포함시 3.75%를 기록해 가장 높았으며, 지난주와 동일했다. 이어서 제주은행의 J정기예금은 3.70%를 기록했다. 

자료=금융감독원
자료=금융감독원

12개월 만기 상품도 지난주와 변동은 없었다. 

은행권 12개월 만기에서는 농협과 수협이 지난주와 변동없이 각각 3.90%를 기록했다.  이어서 경남은행의 ‘The 든든 예금’이 3.85%로 뒤를 이었다. 

자료=금융감독원
자료=금융감독원

24개월 만기에서는 대구은행의 DGB주거래우대예금이 우대금리 포함 최고 3.87%를 기록해 가장 금리가 높았으며, 지난주와 변동이 없었다. 뒤를 이어 경남은행은 3.75%를 기록했다. 

자료=금융감독원
자료=금융감독원

36개월 만기에서도 대구은행이 우대금리 포함해 3.89%를 기록해 가장 높았으며 지난주와 변동은 없었다. 

금융권 한 관계자는 “금융사 상품별 이자율 등 거래조건 변경 등이 지연 공시될 수 있다”며 “거래 전 반드시 해당 금융회사에 문의한 후 가입하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다. 우먼컨슈머 = 김은영 기자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