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준영 LGD 선행기술연구소장, ‘SID 2024’ 공로상 수상

19
양준영 LG디스플레이 선행기술연구소장 사진LG디스플레이
양준영 LG디스플레이 선행기술연구소장 [사진=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는 양준영 선행기술연구소장(상무)이 세계정보디스플레이학회(SID)에서 공로상을 수상했다고 13일 밝혔다.

SID 측은 수상 배경에 대해 “차세대 디스플레이 핵심 기술 개발로 미래 디스플레이의 방향성을 제시했다”고 설명했다.

양 소장은 지난 30여년간 디스플레이 산업 분야에 몸담으며 초고해상도 LCD 및 대면적 TV 기술을 비롯해 △올레도스(OLEDoS) △스트레처블(Stretchable) △플렉서블(Flexible) △투명(Transparent) 등 디스플레이 신기술 개발에 기여했다. 이러한 공로로 2018년 대통령표창을 받은 바 있다.

그는 확장현실(XR) 기기에 탑재되는 올레도스의 설계 최적화와 고성능 OLED 소자 적층구조 기술 등을 연구하며 초고휘도 및 초고해상도 올레도스 개발을 이끌었다.

지난 2022년에는 12인치 화면이 14인치까지 신축성있게 늘어나면서도 일반 모니터 수준의 고해상도(100ppi)와 적·녹·청(RGB) 풀 컬러를 동시에 구현하는 스트레처블 디스플레이를 세계 최초로 개발하는 데 기여하기도 했다.

또한 a-Si(비정질실리콘)과 LTPS(저온다결정실리콘), Oxide(산화물반도체) TFT를 포함한 소자∙공정 분야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소형부터 대형까지 다양한 디스플레이 영역에서 신기술 및 신제품 연구 개발에 중요한 역할을 했다.

시상식은 13일(현지시간) 미국 새너제이에서 열리는 SID 디스플레이위크 2024에서 진행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