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바게뜨, 제주 송당 동화마을에 지역 특화 매장 열어

24

제주 송당에 문을 연 지역 특화 매장 ‘동화마을점’ 외관. /파리바게뜨

[마이데일리 = 방금숙 기자] 파리바게뜨는 제주 송당 동화마을에 특화 매장인 ‘동화마을점’을 열었다고 13일 밝혔다.

송당 동화마을은 제주의 자연과 신화를 주제로 한 21개 정원을 조성한 개방형 공원이다.

파리바게뜨는 동화마을의 ‘22번째 정원’이라는 콘셉트로 101석 규모의 매장을 마련했다. 통창을 갖춘 단독 매장으로 내부는 식물을 적극 활용해 제주 특유의 자연 정취를 담았다.

제주 특산물과 상징을 재해석한 한정판 베이커리와 음료도 선보인다. 한치와 톳이 들어간 ‘바다향 푸가스’, 오메기떡을 넣은 ‘오메기떡을 삼킨 꺼멍빵’, 제주 흑돼지를 담은 ‘제주 필리 포크 바게뜨’ 등이 있다.

제주 송당 지역을 상징하는 말을 콘셉트로 한 캐릭터 ‘몽생이’도 개발해 제품과 패키지, 소셜미디어(SNS)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고객과 소통해 나갈 예정이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제주 송당 지역이 품고 있는 제주다움을 제품과 공간으로 구현했다”며 “향후 지역적 가치와 특성을 반영한 파리바게뜨 베이커리와 공간을 다양하게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