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세청, 쿠팡 특별세무조사 착수

21

국세청이 쿠팡을 상대로 특별 세무조사에 착수했다.

12일 업계에 따르면 서울지방국세청 국제거래조사국은 지난 달 서울 소재 쿠팡 본사에 조사관들을 보내 세무 자료를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지방국세청 국제거래조사국은 통상 외국계 기업이나 해외 거래 비중이 높은 기업을 대상으로 비정기 세무조사를 벌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국세청은 한국 쿠팡의 지분 100%를 보유하고 있는 미국 법인 쿠팡Inc와 계열사 간 거래를 들여다보는 것으로 전해졌다. 

쿠팡 측은 세무조사 중인 사실은 인정하면서도 특별 세무조사는 아니라고 밝혔다. 쿠팡 관계자는 “통상적인 세무조사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