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맥도날드, 메타버스 타운홀 진행…”식품 안전 가치 강조”

27
한국맥도날드가 식품 안전 가치를 강조하기 위해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한 ‘푸드 세이프티 타운홀’을 진행한다.(사진제공/한국맥도날드)
한국맥도날드가 식품 안전 가치를 강조하기 위해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한 ‘푸드 세이프티 타운홀’을 진행한다.(사진제공/한국맥도날드)

[잡포스트] 김경은 기자 = 한국맥도날드는 식품 안전 가치를 강조하기 위해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한 ‘푸드 세이프티 타운홀’을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올해 8회차를 맞이한 한국맥도날드 ‘푸드 세이프티 타운홀’은 전국 매장의 크루(직원)들과 매니저 및 점장, 본사 임직원들이 모두 참여해 식품안전에 대한 노력과 앞으로의 계획을 확인하는 프로그램이다.

푸드 세이프티 타운홀은 ‘Food Safety! Better Together!’라는 주제로 한국맥도날드의 최우선 가치인 식품안전, 위생, 품질 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내용으로 준비됐다.

2022년부터 기존 오프라인 방식이 아닌 메타버스 플랫폼을 통해 진행되고 있으며, 올해는 맥도날드 임직원뿐 아니라 매일유업, 빔보QSR코리아, 오뚜기, 코리아후드써비스 등 협력업체 20여곳에서도 함께 참여했다.  

타운홀 참가자들은 메타버스 내 맥도날드 매장처럼 꾸며진 가상 공간에서 개인 위생, 설비, 장비 유지보수 및 청소, 식품 보관, 조리 절차 및 온도 관리 등 반드시 지켜야 할 식품안전 주제를 다룬 영상 콘텐츠를 더욱 재미있고 자유롭게 시청할 수 있다. 

또 협력사 갤러리에서는 협력사 품질 관리 시스템, 협력사 우수 사례 등 식품 안전 교육 자료를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한국맥도날드 관계자는 “맥도날드의 최우선 가치인 식품안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푸드 세이프티 타운홀을 올해도 진행한다”며 “맥도날드는 식품안전 규칙을 준수하며 이를 통해 고객분들에게 최상의 메뉴와 서비스를 선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