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제 7기 청년 에너지드림리그 발대식 개최

5
1

▲중부발전 제7기 청년 에너지드림 리그 발대식에 참여한 학생들이 기념사진촬영을 하고 있다.(첫째줄 오른쪽에서 다섯 번째 중부발전 이영조 기획관리본부장)

한국중부발전(사장 김호빈)이 \’청년도약을 향한 스프린트, 제 7기 청년 에너지드림리그\’의 발대식을 개최했다.

중부발전이 올해 일곱 번째로 개최하는 청년 에너지드림리그는 청년역량 강화를 위한 아이디어 경진대회로, 에너지산업에 대한 청년들의 이해도를 향상하고 청년 창업의 전문성 증진을 통한 미래성장동력을 양성하기 위해 시행하고 있다.

이번 청년 에너지드림리그는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하는 \’청년 리그\’와 창업준비팀 및 스타트업(창업 3년 이내)을 대상으로 하는 \’드림 리그\’로 구성되었다. 지난 3월 말부터 3주의 공모 기간 동안 친환경 에너지 기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기술, 폐자원 업사이클링 등 다양한 미래성장 아이디어가 접수되었으며 관련분야의 내·외부 전문가들의 엄격한 심사를 통해 총 8개 팀이 선발됐다.

선발 아이디어로는 \’청년 리그\’ 분야의 \’추락사고 방지 및 최적 대응을 위한 안전벨트 제작\’, \’드림 리그\’ 분야의 \’패션 업체들의 소각 예정 의류를 활용한 클라이밍 가방 제작\’ 등이 있다.

선발팀들은 연구 주제와 관련된 분야의 한국중부발전 사내직원과 매칭하여 자문을 통해 약 5개월간 아이디어 고도화 및 현실화를 위한 연구 활동을 수행할 계획이다.

9월 말에는 연구결과 최종심사가 예정되어 있으며, 성과에 따라 한국중부발전과 협업하여 사업화를 추진할 예정이다.

중부발전 이영조 기획관리본부장은 “미래성장을 위해서는 청년들의 번뜩이는 아이디어와 혁신적인 마인드가 중요하다”며 “이번 청년 에너지 드림리그를 통해 청년들이 혁신적인 미래 성장 아이디어를 실현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