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KBS, ‘역사저널 그날’ MC로 한가인 대신 조수빈 원했나?…”섭외 요청 없어”

27
조수빈 사진채널A
조수빈 [사진=채널A]

방송인 조수빈 측이 KBS 1TV 시사교양 프로그램 ‘역사저널 그날’과 관련한 논란에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는 13일 “조수빈은 ‘역사저널 그날’ 프로그램의 진행자 섭외 요청을 받은 사실이 없다. 또한 해당 프로그램 진행자 선정과 관련해 KBS 내부에서 어떤 논의가 있었는지 전혀 알지 못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해당 보도에서 조수빈을 ‘낙하산’이라는 표현과 함께 특정 시각에 맞춰 편향성과 연결 지은 것에 유감을 표한다”면서 “조수빈은 프리랜서 방송인으로 다양한 채널에서 활동하고, 섭외가 오는 프로젝트를 성실히 수행해왔다”고 강조했다.

앞서 미디어오늘은 이날 ‘역사저널 그날’ 제작진의 성명을 바탕으로 “‘역사저널 그날’은 배우 한가인이 새 MC로 확정돼 첫 방송을 준비 중이었다. 그런데 사측이 전직 KBS 아나운서였던 조수빈을 낙하산 MC로 추진하다가 무산되자 방송을 없애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사측이 지난달 25일 조수빈을 ‘역사저널 그날’의 낙하산 MC로 앉히라고 통보했고, 제작진은 정치적 중립을 이유로 받아들일 수 없다고 입장을 낸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 인해 사실상 프로그램이 잠정적 폐지가 됐다고 덧붙였다.

다만 해당 보도에 대해 조수빈 소속사가 “섭외 요청을 받은 사실이 없다”고 입장을 낸 만큼, 논란이 예상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