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선수단, 경북도민체육대회 ‘준우승’

19

1

▲사진=소프트테니스 여일반부에서 우승을 차지한 안정옥 선수(첫줄 왼쪽에서 2번째). 사진2. 경북도민체전 포항시 선수단 입장. (포항시 제공)

구미시와 치열한 경쟁 끝에 개최지 가산점에 뒤져 아쉬운 준우승

포항시 선수단, 원정경기임에도 10개 종목 1위 달성 쾌거

포항=에너지경제신문 손중모기자 포항시는 13일 구미에서 폐막한 \’제62회 경북도민체육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대회를 마무리지었다.

시는 구미시와 치열한 경쟁 끝에 10개 종목에서 우승을 차지하고 종합점수 235.4점을 획득해 개최지 가산점 22.4점을 포함해 253.9점을 획득한 구미시에 이어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에서 포항시 선수단은 매년 종합우승을 다투는 구미시가 개최지 기록 종목 취득 점수 20% 가산점, 대진종목 1번시드 배정 등의 어드밴티지를 받아 그 어느 대회보다도 많은 어려움 속에서 경기를 펼쳤다.

3일부터 6일까지 열린 사전경기에서 예상보다 많은 점수를 획득해 오른 선수단의 사기가 본경기까지 이어지며 좋은 성적을 냈다.

선수단은 구미시까지 찾아와 열렬한 응원을 보내준 시민서포터즈 등의 활약에 큰 힘을 얻으며 10개 종목에서 1위를 차지했으며, 가산점 제외 시 구미시에 앞서는 성적을 달성했지만 개최지 어드밴티지가 포항시의 발목을 잡으며 준우승을 차지했다.

특히 소프트테니스 여일반부 경기에서는 이번 대회 최대의 이변이 일어났다.

전문선수들이 겨루는 이번 대회에서 동호인 출신 안정옥 선수는 60세의 나이로 전문선수들과 겨뤄 여일반부에서 상주시, 경산시 선수단을 따돌리고 우승을 차지, 관중들의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나주영 포항시체육회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노력한 포항시 선수단 노고에 감사를 전하며, 포항시가 경북체육의 모범이 되도록 더욱 노력하자”고 말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그동안 열심히 훈련한 선수단과 뒤에서 든든한 힘이 되어준 서포터즈에게 박수를 보낸다”며 “사고 없이 대회를 잘 마무리하며 멋진 스포츠 정신을 보여준 포항시 선수단이 앞으로도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