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물가 경계감에 발목 잡힌 시장, 삼성전자는 울고, SK하이닉스는 웃었다 f.박근형

12

코스피 시장은 외국인들의 선물 순매수와 기관들의 현물 매수로 상승 출발을 보였으며, 특히 반도체, 전력, 전선 설비, 원전, 보험, 은행, 금속, 조선 등 다양한 업종에서 강세를 나타냈습니다. 미국의 소비자 심리 지수 하락과 단기 기대 인플레이션 상승이 시장의 우려를 불러일으켰지만, 삼성전자의 약세와 함께 SK하이닉스의 상대적 강세, 그리고 조선 업종의 긍정적 움직임이 눈에 띄었습니다. 또한, 미국과 중국의 전기차 관세 인상 소식과 함께 예정된 실적 발표가 시장의 주목을 받으며, KB금융의 신고가 달성과 같은 긍정적인 모멘텀이 시장에 활력을 불어넣었습니다.

2022년부터 2025년, 그리고 2050년까지 전기차 시장의 확장과 청정 기술로의 전환으로 인해 구리 수요가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에 따라 구리 관련 산업과 주식 시장에서도 긍정적인 움직임이 관측되고 있으며, 특히 구리 광산의 확장과 관련된 종목들이 주목받고 있습니다. 또한, 조선업과 조선 기자재 산업도 미국과 중국 간의 통제 시작으로 인해 긍정적인 실적 전망과 함께 주가 강세를 이어가고 있으며, 친환경 선박에 대한 수요 증가로 신조선가 지수가 상승하고 있습니다.

최근 경제 및 주식 시장 동향을 살펴보면, 농림 축산 식품 수출이 대미 수출 금액 기준으로 1월부터 4월까지 4억 7,900만 달러에 달하며, 특히 비료의 수출이 140% 증가하는 등 라면과 관련된 지표들이 호조를 보이고 있습니다. 코스피는 외국인의 선물 순매수와 기관의 현물 매수로 상승 출발을 보였으나, 삼성전자를 중심으로 한 반도체 업종의 약세로 인해 상승 폭이 제한되었습니다. 또한, 미국의 소비자 심리 지수 하락과 단기 기대 인플레이션 상승이 시장의 우려를 불러일으키는 가운데, 코스닥은 엔터테인먼트 업종의 실적 쇼크와 함께 약세를 보였으며, 건설 및 조선 업종은 강세를 나타내며 시장의 주목을 받았습니다.

최근 경제 및 주식 시장 동향을 살펴보면, 경기 주택 관련 지표들이 가파르게 하락하고 있으며, 이는 향후 금리 인하 가능성을 시사하고 있습니다. 또한, 일본의 소프트뱅크 그룹이 AI 분야에 대규모 투자를 계획하고 있으며, 이는 AI 전용 반도체 개발 및 데이터 센터 설립으로 이어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이와 더불어, 구리 가격 상승과 전력 설비 업황의 호조세가 지속되고 있으며, 청정 에너지 기술에 필수적인 구리의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구리 광산 업체들의 이득이 확대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최근 세계 최대 선사인 머스크가 올해 하반기까지 진행 예정이었던 사업을 연기한 것과 관련하여 정확한 이유는 밝혀지지 않았으나, 중국 조선사의 도면이 머스크의 기준을 충족하지 못했을 가능성에 대한 조심스러운 추정이 있습니다. 이로 인해 계약 지수에 따른 패널티를 고려할 때, 해당 산업이 한국 조선소로 넘어올 가능성이 언급되고 있으며, 미국의 무역 대표부가 중국 조선소의 불공정 관행 조사에 착수한 것도 이러한 전망에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또한, 라면 수출이 크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특히 중국 시장에서의 140% 증가가 눈에 띄며, 이는 한국의 음식료품 수출액 증가에 크게 기여하고 있습니다.

또 오렌지 주스 가격이 상승하고 있습니다. 이는 브라질에서 발생한 36년 만에 최악의 오렌지 작황 때문으로, 세계 최대 오렌지 주스 공급국의 생산 문제가 가격 상승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또한, 애플이 삼성 디스플레이와 폴더블 디스플레이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애플의 폴더블 기기 출시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금융 감독 원장의 해외 IR 참석 소식이 전해지면서 금융주 중심으로 밸류업 프로그램 관련 종목들이 움직임을 보이고 있습니다.

반도체 산업에 대한 정부의 지원 프로그램 발표와 함께 관련 주가에 상당한 변동이 있었습니다. 특히, SK하이닉스와 삼성전자와 같은 주요 반도체 기업들의 주가 움직임이 눈에 띄었으며, 이는 정부의 최소 10조원 규모 지원 및 글로벌 반도체 산업 경쟁 심화와 관련이 있습니다. 또한, 반도체 수출 증가율이 지속적으로 두 자릿수를 기록하며, 특히 TSMC의 경우 지난 달 대비 매출액이 59.6% 증가하는 등 반도체 산업의 성장세가 지속되고 있음을 보여줍니다.

화장품 업계가 강력한 수출 증가세를 보이며 실적 개선을 이끌고 있습니다. 이는 주로 북미, 일본, 동남아 지역으로의 메이크업 수출 증가에 기인하며, 특히 중국 시장에서의 회복 기대감과 함께 다변화된 수출 지역이 화장품주의 호실적을 견인하고 있습니다. 또한, 한국산 화장품의 글로벌 시장 점유율이 2019년 8.4%에서 2023년 11.7%로 상승하며, 중국 시장의 주춤함 속에서도 한국 화장품의 세계 시장에서의 입지가 강화되고 있음을 보여줍니다.

최근 애플이 AI 관련 사업에 뛰어들 것이라는 예상과 함께, AI 분야의 확장이 반도체 산업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입니다. 이에 따라 데이터 센터와 전력 설비 등 관련 산업에서도 활발한 움직임이 예상되며, 특히 반도체 산업의 경우, 정부의 지원 프로그램 발표와 함께 세계적인 반도체 산업 경쟁이 심화되는 가운데, 한국의 반도체 수출이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추세는 AI 열풍에 힘입어 반도체 수출액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이는 반도체 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함께 향후 경제 성장에도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화장품 섹터가 눈에 띄는 성장을 보이고 있습니다. 특히 코스맥스와 클리오 등 일부 화장품 관련 주식은 1분기에 예상을 뛰어넘는 실적을 발표하며 주가가 급등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이러한 호실적은 강력한 수출 증가에 힘입은 것으로, 특히 북미, 일본, 동남아 지역으로의 메이크업 제품 수출이 증가하면서 화장품 섹터의 성장을 견인하고 있습니다.

삼성전자가 로봇 사업 팀을 해체하고 휴머노이드 로봇 개발을 위한 새로운 전략을 수립하면서 시장의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이와 동시에, 자율 주행 기술에 대한 투자도 지속하고 있어, 자율 주행 기술을 완전히 포기한 것은 아니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또한, 애플의 차세대 인공지능 음성비서 공개 예정 소식과 함께 음성 인식 및 AI 기술 관련 주가들의 움직임이 활발해지고 있으며, 시장은 단기적으로 조정 국면에 접어들 수 있으나, 이를 매수 기회로 삼아야 한다는 조언도 나오고 있습니다.

+1
0
+1
0
+1
0
+1
0
+1
0